전체뉴스

Total News

최악의 아내가 온다! 영화 ‘내 아내의 모든 것’

입력 2012-03-15 16:56:20 수정 2012-03-15 16:57:1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민규동 감독의 신작 '내 아내의 모든 것'이 오는 5월17일 개봉한다.

이 영화는 배우 임수정, 이선균, 류승룡 출연만으로도 화제다. 게다가 '내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 '서양골동양과자점 앤티크' 등의 작품으로 섬세하고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민규동 감독이 연출을 맡아 기대를 모은다.

영화는 완벽한 외모에 탁월한 요리 실력까지 겸비했지만 남편에겐 최악의 아내인 '정인‘. 그리고 아내와의 결별을 꿈꾸는 소심한 남편 '두현'이 전설의 카사노바 '성기'에게 아내를 유혹해 달라고 부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임수정은 남편에게 자신의 솔직한 생각을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거침없이 쏟아내는 까칠한 아내 정인 역으로 열연했고 자상한 매력으로 여심을 사로잡았던 훈남 배우 이선균은 아내와의 완벽한 결별을 위해 몸부림치는 소심한 남편이 되어 리얼하면서도 공감가는 연기를 펼친다.

'최종병기 활'에서 냉혹한 카리스마를 선보이며 연기파 흥행 배우의 반열에 올라선 배우 류승룡은 전설의 카사노바로 변신해 강렬한 매력을 선보인다.

'내 아내의 모든 것'은 현재 후반작업 중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송혜리 기자(shl@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남편에게 사랑받는 워킹맘 되려면?
· 봄의 여왕 ‘딸기’의 유혹이 시작됐다
· 직장인 79%, 회사에 히틀러 같은 ‘독재자’ 있다
· ‘해품달’ 한가인, 김유정 “드라마의 인연이 CF로”
· 톡톡 튀는 내 차 관리요령 '봄 나들이 준비 끝'

입력 2012-03-15 16:56:20 수정 2012-03-15 16:57: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