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허일섭 녹십자 회장, 바이오스펙트럼 ‘올해의 인물상’

입력 2012-03-19 16:35:17 수정 2012-03-19 16:36: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허일섭 녹십자 회장이 지난 16일 싱가포르 그랜드 콥톤 워터프론트 호텔에서 열린 제 4회 바이오스펙트럼 시상식에서 ‘올해의 인물상(Person of the Year)’을 수상했다.

허 회장은 시장성이 낮아 연구개발이 충분히 이루어지지 않는 희귀의약품 개발에 지속적으로 투자해 유전자재조합 혈우병 치료제 ‘그린진 F’와 헌터증후군 치료제 ‘헌터라제’ 등의 개발에 성공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 아시아 최초이자 세계 4번째로 계절 독감 백신의 WHO PQ 승인을 취득한 점을 높게 평가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바이오스펙트럼은 아시아계 저널이자 시장 조사 기관이며, 지난 2009년부터 바이오산업 발전에 공로가 큰 기업인과 학자들의 공로를 치하하기 위해 바이오스펙트럼 시상식을 개최하고 있다.

올해의 인물상은 바이오스펙트럼 시상식 심사위원들의 만장일치 의견 수렴을 통해서만 수상이 가능한 명예로운 상으로, 녹십자는 이번 허 회장의 수상으로 글로벌 바이오산업 내 위상을 다시 한 번 인정받게 됐다.

허 회장은 “그 동안 축적된 R&D 역량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세계적인 신약개발에 지속적으로 투자해, 국내와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인들의 건강향상에 기여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편 바이오엔젤즈사의 존 발라드 박사가 공로상을, 앱노바사의 윌버트 훵 박사가 올해의 기업인상을 수상했다. 또한 비침습형 혈당 측정기 하이포몬과 24시간 지속형 진통제 ACHNIL이 올해의 제품상을 받았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나는 몇 점 아빠일까?
· 유기농 화장품은 무조건 좋다? 피부 유해한 천연성분 공개
· 미혼女 절반, 결혼 늦는 이유 ‘경제적 부담 때문’
· 아모레퍼시픽, 라네즈 4월부터 최대 10% 가격인상
· 주요 온라인몰 유아동품 기획전, “엄마도 아기도 함박웃음”
입력 2012-03-19 16:35:17 수정 2012-03-19 16:36: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