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하지원, ‘더킹 투하츠’ 전 스태프에게 통큰 선물

입력 2012-03-21 09:34:47 수정 2012-03-21 09:35: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하지원이 MBC 드라마 ‘더킹 투하츠’ 전 스태프들에게 감사의 의미로 아식스 운동화를 선물해 화제가 되고 있다.

21일 ‘더킹 투하츠’ 측에 따르면 이 작품에서 주연을 맡고 있는 하지원은 최근 전 스태프 100여명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자신이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스포츠 브랜드 아식스의 운동화를 선물했다고 전했다.

금액으로 약 1000만원에 해당하며, 자신의 사비로 운동화를 구입해 전달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원 소속사 측 관계자는 “지난 1월부터 혹독한 추위와 드라마에 액션 신이 많아 고생한 스태프들을 위해 좋은 선물 없을까 고민하다가 발이 편해야 몸도 편할 거 같다는 생각이 들어 운동화를 선물하게 됐다”며 “하지원은 바쁜 와중에 일일이 스태프들에게 발 사이즈를 물어보고 선호하는 색상까지 반영해 운동화를 선물하는 정성을 보였다”고 말했다.

한편, ‘더킹 투하츠’는 대한민국이 입헌군주제라는 독특한 가상 설정으로 여러 가지 우여곡절 끝에 사랑에 빠지게 된 북한 특수부대 교관 김항아(하지원 분)와 천방지축 안하무인인 ‘남한 왕자’ 이재하(이승기 분)가 주변의 방해와 편견을 딛고 아름다운 사랑을 이루어 나가는 휴먼 멜로 블랙 코미디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천기저귀의 변신, 기능성 높이고 디자인은 살리고

· 7% 우대금리 적금 저신용자 1만명 추가
· 2030 女 절반 이상, ‘데이트 비용은 예의상 내는 척만’
· 공정위, SPC ‘파리크라상’ 가맹점 불공정 행위 조사
· ‘명품관H’ 오픈 기념 이벤트 ‘풍성’
· 건보법시행령 개정...임신 진료비지원금인상

입력 2012-03-21 09:34:47 수정 2012-03-21 09:35: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