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새로운 미각의 세상이 열린다! 중국 명주 갈라 디너

입력 2012-03-23 10:54:38 수정 2012-03-23 10:55: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신라호텔의 중식당 팔선에서는 오는 29일부터 30일까지 양일간 중국주 페어링 갈라 디너를 선보인다.

연 2회 중식의 새로운 메뉴와 문화를 소개하는 팔선의 대표 행사 ‘신천지’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총 7개의 메뉴(디저트 제외)로 구성된 이번 갈라 디너에서는 15도부터 61도에 이르는 다양한 맛과 향의 귀한 중국주 7종이 준비된다.

특히 마지막으로 맛볼 수 있는 귀주마오타이 30년(貴州茅台酒30年)은 스코틀랜드의 위스키, 프랑스의 꼬냑 브렌디와 함께 세계 3대 증류 명주 가운데 하나이자 중국의 국가의례 행사의 공식 술로, 한 번 맡으면 잊을 수 없을 만큼 특별한 향을 가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아홉 차례 증류하고, 여덟 차례 발효하고 일곱 차례 걸러내는 장인의 정성이 담긴 술이다.

이런 귀한 중국 명주들과 매치한 메뉴들은 전복, 통해삼, 트러플을 올린 한우, 팔선의 대표 메뉴 불도장 등 3저 1고(低지방, 低칼로리, 低콜레스테롤, 高단백)의 원칙으로 만든 오트 퀴진으로, 손님들에게 잊지 못할 풍성한 저녁을 선사할 것이다.

팔선을 책임지고 있는 후덕죽 상무는 “이번 행사에서는 팔선이 가지고 있는 중국주에 대한 지식과 노하우를 살려, 와인처럼 중국주 역시 코스의 모든 메뉴와 각기 어울리는 술을 페어링한 갈라 디너를 준비했다. 새로운 중식 문화를 경험하게 될 것이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10년간 라면값 담합, ‘농심 올리면 따라 올려’
· 싱글족 노린 꼬마 제품, ‘불티나네’
· 눈 건강 지키려면 ‘9가지’ 기억하세요
· 김연아, 맥주 CF 점령 ‘더 이상 소녀가 아니에요’
· 칙칙한 다크서클, 유형별 솔루션 제안
입력 2012-03-23 10:54:38 수정 2012-03-23 10:55: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