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침구사업가 변신 허수경 완판녀대열 합류

입력 2012-03-26 13:51:28 수정 2012-03-26 13:52: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침구사업가로 변신한 방송인 허수경이 완판녀 대열에 합류했다.

지난 23일(금) 홈쇼핑 채널 GS샵(www.gsshop.com)에서 ‘허수경의 헤르젠 프레스티지 자카드 침구 세트’를 런칭한 허수경은 준비수량 1800 세트를 완판시키며 6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헤르젠’은 ‘허수경의 숨쉬는 집’(2002, 시공사)이라는 인테리어 서적을 출간하는가하면 GS샵에서 ‘허수경의 홈, 스위트 홈’이라는 자신의 이름을 건 침구 방송을 10년 간 진행해온 감각과 노하우를 살려 허수경이 직접 만든 프리미엄 침구 브랜드다.

허수경이 아이템 선정과 기획, 디자인, 상품 구성 등 사업 전반에 관여했으며 롯데, 신세계, 현대백화점에서 프리미엄 브랜드를 전개하고 있는 침구 전문 기업 ‘아뜨리앙’이 생산을 담당한다.

1시간 동안 진행된 런칭 방송에서 ‘침대커버’ 사양은 30분이 채 되지 않아 사이즈 별 색상 별 4가지 옵션을 모두 매진시켰으며 ‘매트커버’ 사양 역시 속속 매진시키며 방송 58분만에 전체 상품을 매진시켰다.

GS샵 침구 담당 MD 안선영과장은“순간 주문전화수가 500회까지 몰리는 등 평일 저녁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허수경씨가직접만든침구에대한고객들의관심이매우뜨거웠다”면서 “수량을 넉넉히 준비했더라면 2배 이상의 매출도 올릴 수 있었으나 자카드 소재의 침구는 생산 공정이 복잡하고 까다로워 한정수량으로 판매할 수 밖에 없어 아쉬웠다”고 밝혔다.

헤르젠 런칭 방송에 쇼핑호스트로 직접 출연한 허수경은“그동안 홈쇼핑 침구 방송을 진행하면서 부족하다고 느꼈던 부분을 모두 채우기 위해 직접 고객의 입장에서 깐깐하게 만들었다”면서 “원단과 소재, 디테일, 디자인 등 모든 면에서 백화점 수준 이상의 침구를 홈쇼핑의 합리적 가격으로 판매하는 것이 목표로 다음 상품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10명 중 8명, ‘어린이집 CCTV 설치 원해’
· 봄철 뾰루지에 대처하는 클렌징 방법
· 무제한 데이터로밍, 24시간 꽉 채워 쓰세요!
· 어린이집 이용, 이제는 맞벌이 부모부터
· 남은 와인, ‘이젠 버리지 마세요’
입력 2012-03-26 13:51:28 수정 2012-03-26 13:52: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