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천연 과일차음료, 이젠 마트에서 만나요

입력 2012-03-26 16:38:38 수정 2012-03-26 16:39: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롯데칠성음료는 자연이 주는 좋은 원료 그대로 만든 과일차음료 ‘네이처티(nature tea)’ 2종을 출시했다.

‘네이처티’는 녹차를 베이스로 천연 과즙을 더해 녹차의 깔끔함과 과즙의 상큼함이 어우러진 차음료다. ‘라임모히또’와 ‘애플허니’로 구성됐다. 제품은 자연에서 온 순수한 과일차를 지향하며 음료에 허용된 합성착향료와 합성첨가물조차 일절 사용하지 않은 것이 특징이다.

‘라임모히또’는 헤밍웨이가 즐겨 마시던 쿠바의 칵테일 ‘모히또’를 오리엔탈 정서로 믹스매치한 과일차음료다. 깔끔한 녹차에 상큼한 라임주스와 시원한 페퍼민트, 새콤한 레몬주스를 살짝 더했으며 솔싹과 아세로라가 상쾌함을 준다. 가볍게 기분전환이 필요할 때 상쾌하게 즐길 수 있다.

‘애플허니’는 동화 속 ‘애플허니’를 모티브로 삼았다. 녹차를 베이스로 사용했으며 아카시아꿀과 사과주스가 달콤함을 선사한다. 또 레몬주스와 아세로라가 상큼함을 더하며 홍삼까지 더해져 건강한 자연의 맛을 완성했다. 일상생활에서 지치고 피곤할 때 건강하게 마실 수 있다.

이번 ‘네이처티’ 2종은 우선 편의점 채널에 입점되고, 4월 초부터 일반 소매점을 포함한 전국 발매가 이뤄질 예정이다.

롯데칠성음료 측은 “이에 맞춰 네이처티의 인지도 확보와 제품 조기정착을 위해 다양한 마케팅 전략을 펼칠 계획이다. 네이처티 제품 컨셉트에 맞춰 일상 속에서 자연을 느끼자는 ‘자연을 나누다’ 캠페인을 비롯해 2030 소비자를 타깃으로 한 무료 시음회, 온라인 이벤트 등도 준비 중이다”라고 전했다.

또한 “현재 국내 RTD음료시장에서 천연 저과즙 차음료 제품은 없으며, 일부 커피전문점을 통해 해외 수입 제품이 유통되고 있는 상황이다. 아직 시장 형성이 제대로 이뤄지진 않았지만 네이처티의 출시로 국내 음료시장에 새바람을 일으킬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며, “‘네이처티’ 라임모히또와 애플허니로 올해 40억 원 매출을 올릴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10명 중 8명, ‘어린이집 CCTV 설치 원해’
· 봄철 뾰루지에 대처하는 클렌징 방법
· 무제한 데이터로밍, 24시간 꽉 채워 쓰세요!
· 어린이집 이용, 이제는 맞벌이 부모부터
· 남은 와인, ‘이젠 버리지 마세요’
입력 2012-03-26 16:38:38 수정 2012-03-26 16:39: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