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네티즌 “혼수비용 3천만원이 적당”

입력 2012-04-04 09:42:42 수정 2012-04-04 10:12:4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G마켓(www.gmarket.co.kr)이 3월 13일부터 31일까지 네티즌 652명 대상으로 혼수와 관련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먼저 ‘혼수 비용 누가 부담해야 할까?’ 라는 질문에 응답자의 40%가 ‘신랑과 신부 반반씩 부담해야 한다’고 답했다. 특히 여성의 경우 42%, 남성의 경우 37%가 ‘반반부담’을 선택해 남녀간 시각차도 크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함께 ‘재정적 여유가 있는 사람이 부담해야 한다’는 응답도 32%에 달했다. 결국 응답자 10명 중 7명은 혼수비용을 남녀구분 없이 부담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사회통념으로 인식되는 ‘신부측이 부담해야 한다’는 의견은 17%에 불과했다. 지난 2008년 G마켓이 실시한 ‘혼수’ 관련 설문조사에서는 ‘반반씩 부담’(39%), ‘신부측 부담’(31%), ‘재정적 여유가 있는 사람이 부담’(23%) 순으로 조사된 바 있다. 혼수 준비에 있어 무조건 신부가 부담하기보다는 남녀 구분 없이 준비해야 한다는 인식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혼수 준비 시 누구의 의견을 가장 고려해야 할까?’에 대한 질문에서 여성들은 55%가 본인의 의견이 가장 중요하다고 응답했다. 25%만이 신랑의 의견이 중요하다고 생각했다. 나머지는 친정(13%), 시댁(6%), 친구(1%) 순으로 나타났다. 남성 응답자의 경우 본인의 의견이 가장 중요하다는 비율은 26%에 그쳤다. 반면 52%가 신부의 의견이 가장 중요하다고 응답했다. 즉 남녀 모두 과반수 이상이 혼수 준비 시 신부의 의견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혼수 준비 시 비용 이외에 가장 신경 쓰이는 것’은 남녀모두 ‘양가 어른들의 간섭’(45%)을 꼽았다. 특히 여성들의 경우 50%가 이 항목을 선택해 남성에 비해 더 큰 부담을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

집 비용을 제외한 혼수비용에 대한 질문에는 응답자의 84%가 3000만원 이내가 적당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09년에 G마켓이 진행한 동일한 설문에서는 3000만원 이내로 응답한 비율이 74%로 조사됐었다. 또 1000만원 미만이 적당하다고 생각하는 응답자가 지난 2009년 19%에서 25%로 크게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혼수비용의 기대수준이 3년 전에 비해 줄어든 것으로, 경기불황이 혼수비용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또 불황 속 혼수 준비 노하우에 대한 질문에는 ‘당장 필요하지 않은 혼수는 결혼 후로 미룬다’(30%)와 ‘솔로 때 쓰던 물건을 최대한 활용한다’(27%) 순으로 응답하며, 아예 지출을 하지 않겠다는 의지의 답변이 많았다. 이외에도 ‘백화점 대신 대형마트나 온라인몰을 이용한다’(16%), ‘각종 기획전, 공동구매, 세일 등을 이용한다’(15%)와 같은 알뜰형 응답도 나타났다.

‘가격이 비싸도 꼭 고급제품으로 하고 싶은 혼수 용품’에 대한 질문에서는 여성과 남성이 달랐다. 여성은 침대(27%), 냉장고(25%), TV(24%) 순으로 응답한 반면 남성은 TV(37%), 냉장고(23%), 침대(15%) 순으로 답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불가항력 의료사고, 국가가 70% 부담

· 컬러 혹은 프린트의 유혹, 매력만점 ‘워너비 원피스’
· 소비자가 가장 선호하는 소맥 비율은? ‘3:7’
· 수입유모차 가격거품?…현명하게 구입하기

· 국내산 냉장 삼겹살 최대 40% 싸게 팔아

입력 2012-04-04 09:42:42 수정 2012-04-04 10:12:4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