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제21기 바다문화학교’ 개설

입력 2012-04-04 11:20:13 수정 2012-04-04 11:21:1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오는 5월 15일부터 7월 31일까지 조선 후기 홍어장수 문순득의 동아시아 표류를 주제로 문화강좌 제21기 바다문화학교를 개설하고 수강생을 모집한다.

이번 강좌는 19세기 초(1801~1805)에 오키나와, 필리핀, 마카오 등을 표류했던 흑산도 홍어장수인 문순득(1777~1847)을 중심으로 그가 표류했던 각 나라의 문화와 풍속, 언어 등을 다룬다.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1995년부터 해양역사와 문화를 주제로 바다문화학교를 운영해오고 있다.

12주 동안 매주 화요일 오후 2시부터 진행되며, 이 분야 전문가들이 문순득의 표류내용과 그를 통해서 본 당시의 동아시아 문화를 생생하게 풀어낼 예정이다.

수강생은 4월 5일부터 80명을 접수순으로 모집하며, 교육비는 문화유적답사비를 제외하고는 무료이다. 수강 신청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전시홍보과에 전화(061-270-2044~45)로 하면 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불가항력 의료사고, 국가가 70% 부담

· 컬러 혹은 프린트의 유혹, 매력만점 ‘워너비 원피스’
· 소비자가 가장 선호하는 소맥 비율은? ‘3:7’
· 수입유모차 가격거품?…현명하게 구입하기

· 국내산 냉장 삼겹살 최대 40% 싸게 팔아

입력 2012-04-04 11:20:13 수정 2012-04-04 11:21: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