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식목일에 아파트 베란다 텃밭 가꾸세요

입력 2012-04-05 10:13:47 수정 2012-04-05 10:14: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식목일을 앞두고 원예용품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SK플래닛 오픈마켓 11번가에 따르면 원예용품 매출은 지난해 3월 대비 올해 3월 60% 넘게 증가했다.

특히 과일과 채소류 가격이 폭등하면서 아파트 베란다에 텃밭을 마련해 직접 채소를 길러 먹는 수요가 늘었다. 11번가에 따르면 ‘쌈채소 씨앗’, ‘비료 영양제’, ‘친환경 살충제’ 등 ‘베란다 텃밭 가꾸기’ 상품 매출은 지난해 3월 대비 올해 3월에 70% 가까이 올랐다.

또한 꽃 화분, 선인장 등 수요가 증가해 ‘미니화분 카테고리’의 매출은 35% 상승했다. 봄철 황사에 대한 우려로 인해 공기정화식물의 인기도 좋다. 11번가 관계자는 “산세베리아, 히야신스 등 식물은 관상 목적도 있으나 집 안 공기를 맑게 하며, 새집 증후군 제거에도 효과적”이라고 밝혔다.

봄바람을 타고 도서 시장에서도 ‘원예 용품’ 인기가 불고 있다. 도서11번가에 따르면 ‘베란다 채소밭’, ‘베란다 채소농장’ 등 관련 도서 매출이 전년 3월보다 30% 증가했다.

11번가 관계자는 “고물가 시대에 대표적 식재료인 과채류 가격마저 올라 직접 텃밭을 가꿔 보려는 소비자가 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미니화분’, ‘텃밭 가꾸기’ 등 키워드가 인기 쇼핑키워드 상위 100위권 내에 진입한 것도 주목할만한 부분”이라고 밝혔다.

한편, 11번가는 식목일을 맞아 ‘책상 위 작은 화원 만들기’ 기획전을 진행한다. 기획전 페이지에서 3일부터 5일까지 ‘원예 전 상품 11% 할인 쿠폰’을 다운 받을 수 있다. 미니화분, 중대형 식물, 묘목까지 다양한 상품이 준비됐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시대 피자] 피자헛 vs 미스터피자
· [토종의 반격] 에스티로더 상대로 비교평가 마케팅
· 출산 휴가 후 회사 복귀, 이렇게 준비하자
· [리뷰]영화 ‘간기남’, 중독성있는 농염한 향기
· 네티즌 “혼수비용 3천만원이 적당”

입력 2012-04-05 10:13:47 수정 2012-04-05 10:14: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