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예스24 4월 1주, 총선 앞두고 <주기자> 1위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예스24 4월 1주, 총선 앞두고 <주기자> 1위

입력 2012-04-05 13:16:20 수정 2012-04-05 13:16: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총선을 한 주 앞둔 금주에는 사회 정치 분야 도서의 인기가 돋보였고, 재테크 서적이 오랜만에 순위권에 진입했다.

이미 예약 판매만으로도 상위권에 진입하며 인기를 예감케했던 '나는 꼼수다' 주진우 기자의 권력과 부패에 관한 심층 추적 취재기 <주기자>가 출간 첫 주에 1위 자리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그 뒤로 어린이 한문 학습서 <마법천자문 21>도 출간 첫 주 만에 2위에 올랐으며, 이어 혜민 스님이 전하는 청춘을 위한 위로 메시지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이 3위로 2계단 내려앉았다.

대한민국 남자들에게 진정한 삶의 방향에 대해 짚어주는 김정운 교수의 <남자의 물건>이 4위에, 와튼스쿨 전설의 명강사 스튜어트 다이아몬드 교수의 <어떻게 원하는 것을 얻는가>는 5위를 차지했다.

장하준 케임브리지대 교수가 던지는 한국 경제에 대한 경고 <무엇을 선택할 것인가>는 한 단계 내려가 6위를 차지했다. 김난도 교수의 <아프니까 청춘이다>는 7위로 그 뒤를 이으며, 금주에도 교수 저서의 인기는 지속됐다.

로버트 기요사키의 신작 <앞으로 10년, 돈의 배반이 시작된다>가 8위를 유지했고, 최고의 투자 멘토 아파테이아의 <마흔살, 행복한 부자 아빠>가 지난 주 첫 진입 이후 7계단이나 상승하여 12위에 오르는 등 재테크 관련 도서들의 약진이 눈에 띄는 한 주였다.

스크린셀러의 인기를 이어나가고 있는 박범신의 <은교>와 미야베 미유키의 <화차>는 각 9위, 11위를 차지했으며, 양창순 박사의 인간관계 속 심리를 풀어낸 <나는 까칠하게 살기로 했다>도 지난주에 이어 10위 자리를 지켰다.

EBS 다큐 프라임 화제작을 책으로 담은 <아이의 정서지능>, 고전을 통해 보는 마음과 세상에 대한 사유 <일침>, S&T그룹 최평규 회장의 경영 스토리 <뜨거운 노래는 땅에 묻는다>가 나란히 14~15위로 출간 첫 주에 순위권에 오르며 '신간의 저력'을 받쳐줬다.

전자책 분야에서는 경마문학계 최고의 작가로 꼽히는 윤용호의 신작 <마방여자>가 한 단계 상승하여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은교>가 2위를 지키며 종이책보다 앞서 전자책 분야의 스크린셀러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우리 사회 어두운 단면을 드러낸 이재익 작가의 신작 장편소설 <41>가 출간 첫 주에 3위, 펄 벅이 들려주는 사랑과 인생의 지혜 <딸아, 너는 인생을 이렇게 살아라>가 4위로 처음으로 순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이어 <남자의 물건>이 6위 자리를 지켰으며, 각 분야 최고의 교수 필진이 꼭 읽어야 할 고전에 대한 해설을 담은 <절대지식 세계고전>이 7위에 올랐다. <축구이야기10>, <초등 부모 학교>, <셜록 홈즈 단편선 01 - 보헤미아 스캔들>이 8~9위에 오르며 꾸준한 인기를 보여줬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시대 피자] 피자헛 vs 미스터피자
· [토종의 반격] 에스티로더 상대로 비교평가 마케팅
· 출산 휴가 후 회사 복귀, 이렇게 준비하자
· [리뷰]영화 ‘간기남’, 중독성있는 농염한 향기
· 네티즌 “혼수비용 3천만원이 적당”
입력 2012-04-05 13:16:20 수정 2012-04-05 13:16: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