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11번가, 직매입 상품 확대 기념 할인 이벤트

입력 2012-04-09 10:42:48 수정 2012-04-09 10:43: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SK플래닛 오픈마켓 11번가가 작년 5만여 개에 그쳤던 직매입 상품 수량을 올해 6배 늘린 30만여 개로 확대한다고 9일 밝혔다. 품목 수도 지난해 35개에서 70여 개로, 2배 이상 늘린다.
11번가에 따르면 직매입 상품 확대는 고물가로 소비가 위축되는 상황에서 패션과 디지털 등 인기 상품과 생수 등 주요 생필품의 가격을 낮춰 제공해 시장을 활성화시키기 위함이다.

11번가는 4월 한 달간 생수, 디카, 명품 가방, 피아노, 유모차, 텐트 등 상품을 기존 정상가의 24~44%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이태리 신상 명품 가방 22종은 종류별로 34만원~200만원(정상가 63만원~300만원)이다. 170만 원대 지방시 ‘판도라(170만원 대) 가방’은 140만 원, ‘멀버리 가방(157만원 대)’은 119만원에 마련됐다. 자체 NPB(National PB) 상품인 ‘기찬 피아노’는 49만9000원(정상가 100만원)에, ‘기찬 유모차(키디 클릭앤무브)’는 43만9000원(정상가 69만5000원)이다. 24배줌과 1600만 화소로 무장한 ‘올림푸스 하이엔드 디지털카메라’는 28만5000원(정상가 49만8000원)에 내놨다. 이밖에 ‘카지니아’ 주말 어린이 이용권은 2만9750원(정상가 3만5000원), 주중 2만5600원(기존가 3만2000원)으로 15~20% 할인 판매한다.

11번가의 직매입 상품군은 반값TV인 ‘쇼킹TV’ 및 에코형 PC인 ‘기찬PC’ 등 ‘독점판매군’, 의류 및 생필품 등 ‘스테디셀러 상품’으로 나뉜다. 가격은 기존 판매가 대비 15~45% 저렴하다. 일부 반값TV 등 독점판매군은 최대 50%까지 할인된다. 여기에 ‘T맴버쉽’, ‘OK캐시백’과 카드사별 할인 적립 등을 적용하면 가격은 더욱 낮아진다.

11번가 직매입 주요 품목은 생필품인 생수, 티슈와 해외명품 브랜드 멀버리, 이브생로랑, 어그의 패션잡화, 그리고 이케아와 핸켈의 리빙용품, TV 및 노트북 등 IT가전, 자전거, 놀이동산 이용권 등으로 구성돼 있다. 직매입은 제조사로부터 11번가가 직접 상품을 매입해 유통하는 방식이다. 중간 경로를 거치지 않아 가격 인하폭이 크다. 11번가 상품개발팀 송경수 팀장은 “직매입은 소비자에게 좋은 품질의 제품을 보다 저렴하게 제공할 수 있어 고물가 시대에 적합한 판매 방식”이라며 “올 하반기까지 해외명품 브랜드와 생필품 직매입 운영을 강화하고, 내년에는 제조사와 함께 상품을 개발 및 독점 판매하는 NPB로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시대 여행사] 모두투어 vs 레드캡투어
· 도보여행 전문가 선정 ‘봄철 걷기 좋은 서울길 10선’
· 가족요리 뽐내면 선물이 쏟아진다
· 경제 불황, 점포창업으로 성공 찾는다

입력 2012-04-09 10:42:48 수정 2012-04-09 10:43: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