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대한생명 상품명에도 브랜드 담는다 “..&(엔)”

입력 2012-04-09 11:58:27 수정 2012-04-09 11:59: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한생명이 상품명에도 브랜드를 담는다. 앞으로 대한생명의 고객은 상품 이름만 들어도 내가 가입한 상품의 특징이 무엇인지 한번에 알 수 있게 된다.

대한생명(대표이사 부회장 신은철)은 보험상품에 대한 고객들의 이해도를 높이고, 보다 쉽게 다가갈 수 있도록 상품명에 브랜드를 도입한다고 9일(月) 밝혔다.

보험상품을 CI/종신/연금/저축 4가지로 분류하여, 각 상품군별 특징을 대표할 수 있는 단어인 “건강/사랑/행복/내일”과영문으로‘And’, 한글로는 ‘~에는’을 의미하는 “&”을조합하여브랜드화한것이다.

▲ CI보험(Critical Illness: 중대한 질병보험)에는 상품명에 「건강&」을붙여, CI보험을 통해 고객의 건강한 삶을 지켜준다는 의미를 담았다.

▲ 종신보험에는「사랑&」을넣어, 가장의 사망으로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가족에 대한 사랑을 이어가는 보험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 연금보험은「행복&」을붙였다. 단순한 노후보장 기능을 넘어 안정적 미래설계를 통해 고객에게 삶의 행복을 약속한다는 것으로 표현한 것이다.

▲ 저축보험은「내일&」을조합하여, 매일매일 커가는 자산으로 더 나은 내일을 설계하는 저축보험의 의미를 살렸다.

이외에도 특정 고객층을 세분화 하여, 어린이보험에는 ‘아이’를 의미하는 영문 ‘i’를붙여꿈많은자녀와평생함께할알찬보험의이미지를담았다. 또한 VIP고객을 위한 보험에는 ‘VIP’를 의미하는 ‘V’를붙여품격있는고객들을더욱빛내줄특별한보험임을강조할예정이다.

대한생명 구도교 마케팅기획팀장은 “상품명 브랜드화는 보험을 어렵게 생각하는 고객들을 위해, 이름부터 부르기 좋고 이해하기 쉽도록 하여 보다 가까이 다가가고자 하는 대한생명의 노력”이라며, “향후 출시되는 신상품에도 이를 적용하여, 이름만 들으면 상품 성격을 알 수 있어 고객들이 보다 손쉽고 정확하게 이해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대한생명은 이번 상품명 브랜드화를 신호탄으로, 재무설계 및 고객서비스 등에서도 대한생명만이 제공할 수 있는 브랜드 정체성을 새로이 확립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대한생명은 이달 16일(月) 출시 예정인 신상품인 CI보험에 “건강&” 이름을 사용하는 것을 시작으로, 향후 개정 및 신규 출시되는 全 상품에 상품명 브랜드를 적용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시대 여행사] 모두투어 vs 레드캡투어
· 도보여행 전문가 선정 ‘봄철 걷기 좋은 서울길 10선’
· 가족요리 뽐내면 선물이 쏟아진다
· 경제 불황, 점포창업으로 성공 찾는다

입력 2012-04-09 11:58:27 수정 2012-04-09 11:59: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