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칸이 인정한 천재 감독의 신작 ‘미래는 고양이처럼’

입력 2012-04-10 09:24:12 수정 2012-04-10 09:25: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영화 ‘미래는 고양이처럼’이 5월 17일 개봉한다.

소설가, 비디오 아티스트, 연기자, 감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출중한 능력을 인정받고 있는 미란다 줄라이 감독이 6년만에 선보인 신작인 이 영화는 2011년 선댄스 영화제, 베를린 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되고 해외 언론과 관객들의 호평을 받았다.

2005년 장편 영화 데뷔작인 ‘미 앤 유 앤 에브리원’으로 제58회 칸 영화제 황금 카메라 상 등 4개 부문을 휩쓸고 제21회 선댄스 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을 수상하는 등 저력을 보여준 미란다 줄라이.

단 한 편의 영화로 전세계 영화계를 깜짝 놀라게 하며 화려하게 데뷔한 그녀는 16세 때 직접 집필한 희곡 ‘종신형 제소자들’을 무대에 올린 이후 비디오 아티스트, 행위 예술가, 소설가 등으로 각 부문에서 탁월한 재능을 보이며 활발한 창작활동을 하고 있다.

이 영화는 책임감 있는 삶을 살기 위해 안락사 위기에 처한 고양이 ‘꾹꾹이’를 입양하기로 한 4년차 커플 소피(미란다 줄라이)와 제이슨(해미쉬 링클레이터)이 입양까지 남은 한 달 동안 각자 진정으로 원하는 삶을 찾기 위한 고군분투를 담은 영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송혜리 기자(shl@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시대: 캠핑용품] 코베아 VS 콜맨
· 김수현 임시완···누나 마음 여는 연하남 스타 뜬다
· 2030女 절반이상 외모 관리하는 男에 호감 느껴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가장 중요한 태교는? ‘음식’
· 프랜차이즈 가맹점, 월평균 425만원 수익
· 아이들과 함께 ‘그림잔치’ 참여하세요

입력 2012-04-10 09:24:12 수정 2012-04-10 09:25: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