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홈플러스, 테스코 중국에 첫 한국인 임원 배출

입력 2012-04-17 09:45:52 수정 2012-04-17 09:46:0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홈플러스는 자사 재무기획본부장을 맡고 있는 김형엽 상무가 테스코 중국 재무담당 임원으로 부임하게 되었다고 17일 밝혔다.

김형엽 상무는 2002년 홈플러스 입사 후 자금팀장 및 트래이딩재무팀장을 거쳐 2010년부터 재무기획본부장을 역임하였으며, 홈플러스의 경영실적 및 중장기 경영 계획 등을 효율적으로 관리해왔다.

홈플러스는 그 동안 이승한 회장의 경영 수업 아래 홈플러스에 근무했던 테스코 주재원들을 중국, 태국, 폴란드, 터키 등의 테스코 그룹사 CEO로 배출한 데 이어, 작년에는 테스코 말레이시아에 첫 한국인 CEO를 배출하기도 했다.

이승한 홈플러스 회장은 “홈플러스의 성공을 테스코 그룹에서 높이 인정한 결과”라며 “홈플러스의 경영품질이 세계 최고 수준이자 ‘홈플러스는 테스코 그룹의 인재 사관학교’라는 그룹 내 평가를 더욱 공고히 한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테스코 중국은 지난 2004년 창립 이후 지난 해 점포 수 105개로 2조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으며, 직원 수는 현재 2만 7천명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스트라이프부터 체크패턴까지! 이제훈 수트룩 종결자 등극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만성피로, 무엇이 문제일까

· 스토케, 80주년 기념 ‘사은품 증정 이벤트’ 진행
· 가족이 함께하는 농업체험, 서울시 ‘그린투어’ 참여자 모집
· 천연기념물센터, ‘어린이 자연유산 체험 프로그램’ 운영

입력 2012-04-17 09:45:52 수정 2012-04-17 09:46: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