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외식업계 상큼 메뉴, ‘春心을 유혹하네’

입력 2012-04-17 13:25:15 수정 2012-04-17 13:26:1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완연한 봄이 되면서, 하염없이 나른해 지는 피로감과 춘곤증으로 고생을 하는 이들이 많다.

이때는 신선한 과일과 채소 섭취가 특효약이다. 맛도 맛이지만, 비타민C가 풍부해 봄철 건강을 지킬 수 있다. 더불어 다이어트에도 효과적이니, 노출의 계절이 다가와도 안심이다.

외식업계의 春心 공략하는 상큼 봄 메뉴들을 소개한다.


아메리칸 그릴&샐러드 애슐리는 ‘푸룬&자몽 샐러드’는 변비에 효과 있는 푸룬과 다이어트에 좋은 자몽을 함께 샐러드메뉴로 만든 메뉴다.

푸룬과 자몽은 비타민이 풍부해 피부건강에도 좋으며, 다이어트에도 효과적이라고 알려져 있다. 또한 푸룬과 자몽 외에 캘리포니아산 호두와 치커리 라디치오 등을 레드 와인 드레싱에 버무려 쌉쌀하면서도 레드 와인의 깊은 풍미를 즐길 수 있다.

피자헛은 이탈리아 가정식 토마토스프 ‘미네스트로네’를 선보이고 있다. 이탈리어로 토마토 야채 스프라는 뜻의 ‘미네스트로네’는 이탈리아 가정집에서 먹는 매콤하고 향긋한 토마토 스프다. 비타민C가 풍부한 토마토를 주재료로 사용해 봄철 춘곤증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 피자헛 샐러드키친에 있는 크루통, 씬크래거, 피자 도우와 함께 곁들이면 더욱 맛있다.


프리미엄 뷔페 오리옥스는 봄 대표 과일인 딸기를 활용해 봄철 메뉴 ‘딸기 탕수육’ 출시했다. 딸기 역시 비타민 C가 풍부하고 피부 관리에 효과적인 과일. 기존 탕수육의 달달한 맛과 딸기의 상큼함이 어우러져 색다른 맛을 선사한다. 그 동안 쉽게 접하지 못한 이색 메뉴로 고객들의 반응이 뜨겁다. 딸기 탕수육은 4월 말까지 만나볼 수 있다.

애슐리 관계자는 “봄철에는 고객들이 확실히 신선한 야채와 과일을 많이 찾는 편”이라며, “특히 여성들의 경우, 다이어트와 피부 관리에 관심이 많아, 최근 이슈되는 재료를 활용한 메뉴는 특히 인기가 높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스트라이프부터 체크패턴까지! 이제훈 수트룩 종결자 등극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만성피로, 무엇이 문제일까

· 스토케, 80주년 기념 ‘사은품 증정 이벤트’ 진행
· 가족이 함께하는 농업체험, 서울시 ‘그린투어’ 참여자 모집
· 천연기념물센터, ‘어린이 자연유산 체험 프로그램’ 운영

입력 2012-04-17 13:25:15 수정 2012-04-17 13:26: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