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에세이]오늘은, 내 생애 가장 젊은 날

입력 2012-04-17 14:06:00 수정 2012-04-17 14:06:1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로지 가족의 품으로 되돌아가기 위해 지하철에서 잡지를 파는 홈리스, 꿈을 이루기 위해 마트에서 7년째 고기를 굽는 판매원, 암 투병 중인 남편을 병실에 남겨두고 집으로 향하는 버스를 타야 하는 중년의 여인, 기억을 잃지 않기 위해 결혼기념일을 수첩에 메모하는 노인.

전혀 화려하지도 부유하지도 않은 사람들이다. 하지만 이들이 그저 숨이 붙어있어 사는 사람들이라고 생각한다면 크나큰 착각이다. 좌절과 실패를 겪으면서 꿈과 사랑에 목말라하는 이들이며 오늘과 다른 내일을 꿈꾸며 하루하루 살아가는 ‘젊은’ 사람들이다.

『오늘은, 내 생애 가장 젊은 날』(청조사 펴냄)은 이런 평범한 사람들과 저자의 대화 속에서 발견한 소박한 삶의 흔적들을 담고 있다.

저자는 그들의 일상을 포착해 때론 미세하고 부드럽게, 때론 치밀하고 솔직하게 묘사한다. 그리고 그들의 삶의 궤적에서 꿈과 희망의 의미, 행복에 대한 고민과 물음을 끄집어낸다.

또한 책을 통해서, 녹록치 않은 현실을 비관하며 힘들어하는 사람들에게 절망 속에서도 희망을 향해 나아가라며 지친 어깨를 토닥여준다.

저자는 “당신만의 리듬으로, 당신만의 방향으로 걸아가보면 어떨까요. 바로 직전까지 실패하고 좌절했다 해도 괜찮은 겁니다. 당신은 이제 갓 시작했을 뿐입니다. 무엇보다 당신이 마주한 오늘은, 당신의 인생에서 가장 젊은 날이라는 사실을 잊지 말았으면 합니다”라며 격려의 메시지를 전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스트라이프부터 체크패턴까지! 이제훈 수트룩 종결자 등극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만성피로, 무엇이 문제일까

· 스토케, 80주년 기념 ‘사은품 증정 이벤트’ 진행
· 가족이 함께하는 농업체험, 서울시 ‘그린투어’ 참여자 모집
· 천연기념물센터, ‘어린이 자연유산 체험 프로그램’ 운영

입력 2012-04-17 14:06:00 수정 2012-04-17 14:06:17

#키즈맘 , #생활문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