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세븐일레븐, 소포장(70g) 커피 원두 판매

입력 2012-04-19 10:38:58 수정 2012-04-19 10:39: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이제 가까운 편의점에서도 커피 원두를 구입할 수 있게 되었다.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1~2인 가구를 위한 소포장 분쇄 원두를 판매한다고 19일 밝혔다.

세븐일레븐이 판매하는 원두중량은 70g으로, 성인 한 명이 1회당 10g을 사용한다고 가정했을 때 총 7회를 내려 마실 수 있는 양이다.

판매상품은 원두커피 브랜드 ‘히코코(HIKOCO)’의 자마이카블루마운틴블랜드와 코나헤즐넛 2종이다. 가격은 봉지당3천9백원으로동일상품중량별가격을비교하면백화점이나온라인몰대비합리적인가격이다.

한편 동서식품 국내 커피시장 분석보고서에 따르면 2006부터 2011년까지의 원두커피 소비량은 연평균 19.2%씩 증가한것으로나타났다. 같은 기간 전체 커피 소비에서 원두커피가 차지하는 비중은 3.8%에서 7.8%로 2배 이상 뛰었다.

편의점 원두커피 매출도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세븐일레븐이 지난 1분기 동안 카페형 편의점에서 판매된 원두커피 매출을 조사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23.7% 증가한것으로나타났다.

권희진 세븐일레븐 MD(상품기획자)는 “집에서 커피를 내려 마실 수 있는 장비가 혼수 중 하나로 인기를 끌 만큼 원두커피 선호도가 날로 증가하고 있다”며 “이번에 판매하는 소포장분쇄원두는특히싱글족과맞벌이족에게인기를모을것으로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 시대 : 먹는 화장품] 아모레 퍼시픽 VS CJ 제일제당
· 올 봄, 매혹적인 컬러 블루에 빠지다

· 센스있는 이모되기! 어린이날 선물 고르는 노하우
· 유아스트레스, 자연으로 치유하라
· 카페인 부작용, 성인보다 청소년 더 심해
· 호텔가, 어린이날 '잊을 수 없는 추억 만들기'에 나서

입력 2012-04-19 10:38:58 수정 2012-04-19 10:39: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