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LIG다시보장암보험, 3개월 배타적사용권 획득

입력 2012-04-23 12:57:06 수정 2012-04-23 12:58: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LIG손해보험은 23일 국내 최초로 암을 치료받은 경험이 있는 암 유경험자들이 가입할 수 있는 암보험 신상품 ‘LIG다시보장암보험’에 대한 3개월간의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배타적사용권이란 손해보험협회와 생명보험협회가 보험소비자를 위한 창의적인 보험 상품을 개발한 회사에 독점적인 상품판매 권리를 부여하는 제도로, 다른 보험사들은 해당 기간 동안 동일한 상품을 판매할 수 없도록 제한된다.

심사에 참여한 학계 및 보험업계 전문가들은 소비자의 권익보호를 위한 보험의 공익기능 강화와 손해보험 상품운용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 혁신적 상품개발에 대하여 높은 점수를 부여했다고 밝혔다.

수많은 암 보험 상품들이 시중에 판매되고 있지만 암 치료 병력이 있는 사람이 가입할 수 있는 상품은 전무했다. 암은 재발 확률이 그 어떤 질병보다 높은 만큼 리스크 측정과 요율 산출이 어렵기 때문이다.

LIG손해보험이 출시한 ‘LIG다시보장암보험’은 암 유경험자 전용 상품으로, 일반암이나 갑상선암에 한번 걸렸던 사람이라도 완치 판정을 받았다면 가입이 가능하다. 두 번째 암 진단 시 최초 1회에 한해 최대 2천만원까지 진단금을 받을 수 있으며, 특약가입을 통해 질병사망 및 일반상해사망을 최대 5천만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5년 만기 자동갱신 형태로 최고 80세까지 다시 한번 암 보장을 받을 수 있으며, 가입 시점 기준으로 20세부터 60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다.

LIG손해보험 이강복 장기상품팀장은 “업계 최초로 암 유경험자를 위한 전용 상품을 개발해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고, 암유경험자의 보험가입 니즈를 총족시킨 업계 최초의 보험상품이란 점을 높게 평가 받았다” 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특별한 내 아이를 위한 골드키즈 시장이 뜬다!
· 식품첨가물이 필요한 이유는?
· 아기전용 목장, 직접 눈으로 확인하세요
· ‘연아 아이스 쇼’ 보고 싶다면 응모하세요
입력 2012-04-23 12:57:06 수정 2012-04-23 12:58: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