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안방극장 ‘로코퀸’ 스타일 따라잡기, 발 끝에 주목!

입력 2012-04-25 09:06:43 수정 2012-04-25 09:07: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수목 드라마의 절대 강자 ‘더 킹 투하츠’와 ‘옥탑방 왕세자’는 두 드라마의 시청률 대결만큼이나 주인공의 스타일 또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더 킹’ 속 북한 공주 역할인 김항아(하지원)는 단아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스타일을 유지하는 한편, ‘옥탑방 왕세자’를 통해 국민 악녀로 거듭나고 있는 홍세나(정유미)는 세련되고 컬러감 있는 일명 ‘악녀 스타일’로 승부를 걸고 있다.

극 중 짝사랑하는 남자와의 첫 데이트를 앞두고 로맨틱룩을 선보인 김항아는 베이직한 트위드 재킷과 스커트에 비비드한 미니백으로 포인트를 더했다. 블랙 펌프스로 전체적인 톤을 차분하게 조절한 스타일링 비법이 돋보인다.

홍세나는 왕세자 이각(박유천)과의 데이트에서 핫핑크 컬러의 재킷과 블루 톤의 숏팬츠, 클러치 백 등으로 컬러 포인트를 줬다. 특히 개성 있는 캐릭터만큼이나 그 스타일링에 맞춰 오픈토 형식의 샌들을 매치해 계절감을 더한 모습이다.

레이첼 콕스 관계자는 “요즘 배우들은 자신의 캐릭터에 적절한 스타일링을 녹여내 하나의 패션을 만드는 경향을 볼 수 있다”며 “쉽게 소화할 수 있는 블랙 계열의 심플한 슈즈는 물론 톡톡 튀는 개성을 가진 이들에게 어울리는 색감 있는 슈즈 활용에 있어 여배우들의 스타일링을 참고하는 것이 하나의 비법”이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홈플러스 PB 과자서 세균 초과 검출

· 2012여수엑스포로 떠나는 1박 2일 가족여행
· 패션왕 신세경, 가슴 하트라인 노출 드레스 “아찔해!”
· 멘토 삼고 싶은 훌륭한 워킹맘 찾습니다
· LG전자, 온라인 사이트 '김태희닷컴' 오픈

입력 2012-04-25 09:06:43 수정 2012-04-25 09:07: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