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등 음료 32종 300원 인상

입력 2012-05-03 13:12:47 수정 2012-05-03 13:14:1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스타벅스 코리아가 오는 7일부터 아메리카노, 프라푸치노 등 32종의 음료 가격을 300원씩 인상한다.

3일 스타벅스 코리아는 5월 7일부터 에스프레소, 프라푸치노 음료 32종 가격을 300원씩 인상하고, 10개 품목은 가격 동결, 13개 품목은 100원 또는 200원 인하한다고 밝혔다.

300원씩 인상되는 32개 품목은 카페 아메리카노, 카페 라떼, 카라멜 마끼아또 등 에스프레소 음료와 그린티 라떼, 모카 프라푸치노 등이다.

에스프레소 콘 파냐, 더블샷, 카라멜 카페 모카 등 10개 품목은 가격이 동결된다.

가격이 인하되는 음료는 라벤더 얼그레이 등 티라떼 4종, 화이트 모카 프라푸치노 등 13개 품목이다.

가격 조정 후 톨 사이즈 기준으로 카페 아메리카노는 3,900원, 카페 라떼는 4,400원, 카라멜 마끼아또는 5,400원에 제공된다. 라벤더 얼그레이 등 티라떼 4종은 톨 사이즈 기준 4,900원에 판매된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지난해 가파르게 상승한 우유 및 원두, 인건비, 임대료 등 각종 직간접 운영비용을 자체적으로 흡수해왔으나 더욱 효율적인 경영을 위해 불가피하게 가격 조정을 실시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한편, 스타벅스는 5월 7일부터 13일까지 일주일 동안 전국 430여개 매장에서 모든 음료의 사이즈 업그레이드를 무상 제공한다. 또 스타벅스의 단골 고객 보상 프로그램인 마이 스타벅스 리워드(MSR)의 그린, 골드 회원들에게는 딸기 크림 프라푸치노, 모카 쿠키 크럼블 프라푸치노 등 신제품의 1+1 e쿠폰을 제공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육아 관련 비용 ‘월 82만원’ 지출된다
· 정식 수입 유모차 10~14% 가격 ‘인하’
· 다이어트 효과! ‘-3kg 메이크업’ 노하우
· 라이벌시대-소셜커머스

· 워킹맘 스트레스, 어떻게 해결하세요?
· 알뜰주유에 리터당 200원 혜택은 ‘덤’

입력 2012-05-03 13:12:47 수정 2012-05-03 13:14: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