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특급호텔들 하얀 전쟁 중?

입력 2012-05-04 14:43:43 수정 2012-05-04 14:44: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특급호텔들이 하얀 전쟁 중이다. 주인공은 하얀 밀가루로 만든 빵!

각 호텔의 이름을 걸고 하는 사업이니 만큼 제품의 퀄리티에 더욱 신경 쓸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추가로, 저녁 해피아워시간에는 특급호텔의 빵을 일반 베이커리와 비슷한 가격으로 이용 가능해 가격면에서도 경쟁력이 있다.

특급호텔의 베이커리 열전을 소개한다.


프랑스 체인 호텔인 노보텔 앰배서더 강남은 바게뜨의 본고장 ‘프랑스’에서 온 총주방장이 한국에 부임한 이래 하루도 거르지 않고 매일 사 갈 정도로 현지의 맛을 그대로 재현했다.

프랑스에서 직수입한 원재료로 반죽을 해 5~10도의 저온 냉장에서 숙성을 하며, 12시간 발효한다. 또한 ‘돌 오븐’에서 250의 고온에서 구워내 겉은 바삭하고 속은 부드러운 바게뜨를 완성한다.

한편 매일 저녁 7시부터 10시까지 그 날 만든 신선한 빵을 30%~50%까지 할인하는 해피아워 이벤트를 진행한다.

르네상스 서울 호텔의 ‘더 베이커리’에의 모든 빵은 방부제를 사용하지 않고 재료 고유의 맛을 살리는데 중점을 두어 화려함보다는 정직한 맛과 품질에 승부를 걸고 있어 많은 고객의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어 주목 받고 있다.

특히 다른 베이커리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독특한 빵 종류를 선보이고 있는데, 그 중 가장 인기 있는 아이템은 맨해튼 빵, 타피오카 빵이다.

저녁 8시30분부터 10시까지는 ‘해피 아워’를 진행하여 낱개로 판매되는 빵, 샐러드 및 샌드위치를 5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의 델리 아마도르에서는 약10여 가지의 다양한 빵을 선보인다. 특히 떡처럼 찰지고 쫄깃쫄깃하며 부드러운 식감이 일품인, 건강에도 좋고 맛도 좋은 쌀빵은 고객에게 큰 인기를 얻고있다. 쌀로 만든 빵은 최상의 신선도를 고객에게 그대로 전하기 위하여 하루에 한정 수량만 판매한다.


서울팔래스호텔 델리 코지박스에서는 와인빵, 막걸리빵 등의 건강빵과 칼로리가 낮은 슬림라인 케이크가 대표 제품이다.

슬림라인 케이크는 방부제나 인공 재료를 사용하지 않았으며, 과일의 당분만으로 단맛을 내 덜 달고, 칼로리가 일반 디저트의 절반 수준인 85-140칼로리이다. 요거트 라즈베리, 딸기와 다크초콜릿, 블루베리와 크림, 피나콜라다와 코코넛의 4종이 준비되어 있다. 한편, 저녁 8시부터 10시까지 빵을 4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롯데호텔서울 1층에 위치한 명품 브레드&패스트리 부티크 ‘델리카한스’에서는 프랑스 유명 베이커리 셰프 미셸 이자르가 선보이는 스페셜 패스트리를 판매한다.

브리오슈 풰이테 프랄린, 케이크 리치몬드, 브리오슈 초콜렛 3종의 스페셜 페스트리를 선보이며 매일 저녁 9시부터 10시까지 빵과 샌드위치 제품에 한해 5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그랜드 힐튼 서울 지하 로비 층에 위치한 ‘알파인 델리’는 항상 오븐에서 갓 구워낸 구수하고 달콤한 베이커리 향이 가득한 곳이다. 특히 ‘단팥빵’ 가장 유명한데 부드럽고 촉촉한 빵과 알파인 델리만의 특별한 단팥이 만나 어우러지는 그 맛이 일품이다.

또한 아몬드, 초코, 스트로베리 등 웰빙 수제 도너츠도 선보이고 있다. 매일 밤 8시부터 9시 30분까지 ‘해피 아워’에는 당일 만든 모든 빵과 조각케이크에 한하여 30-5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세종호텔 델리카트슨 ‘꾸오레’의 제품 중 가장 인기있는 제품은 피칸파이와 치즈케익 이다.

20년 경력 이상의 제과 전문 주방장이 신선한 재료를 아끼지 않고 푸짐하게 사용하여 재료 특유의 맛을 잘 살려낸 것이 특징이다. 인기품목은 10시에 나오면 3시 이전까지는 판매가 완료되는 상황이다. 또한 오후 8시부터 11시까지 3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한다.

하얏트 리젠시 인천의 레스토랑 8에 있는 ‘델리’는 특이하게도 레스토랑 내에 베이커리가 자리하고 있어, 레스토랑 내의 모든 음식과의 조화를 이루고 있다. 특히, 식전빵으로도 제공되고 있는 ‘8 시그니처 빵’이 큰 인기를 얻고있다.

신선도가 중요한 델리에서는 매일 아침 7시, 11시에 빵이 구워져 나오고, 그때그때마다 새로운 빵이 제공된다. 오후 9시부터 10시까지는 남아 있는 빵과 케이크를 50%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하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등 음료 32종 300원 인상

· 버스커 장범준, ‘결별 뒤에 곡이 잘 써지더라’
· 어린이 음료 치아손상 비만 유발 “경고”
· 금요일에 편의점가면 싼 무언가 있다
· ‘강남·송파’ 중고책 자주 구입하는 알뜰지역
· 영화 ‘내 아내의 모든 것’ 류승룡을 위한 영화

입력 2012-05-04 14:43:43 수정 2012-05-04 14:44: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