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편의점도 재래시장 활성화에 앞장

입력 2012-05-07 10:16:13 수정 2012-05-07 10:17: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편의점업체 보광훼미리마트가 재래시장 활성화 대책에 앞장선다.

보광훼미리마트는 경기도, 동두천시장상인회와 재래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해 손을 맞잡고 ‘동두천시장의 숨은 매력을 찾아라’행사를 진행 한다고 밝혔다. 편의점을 운영하는 가맹점주와 재래시장 상인들 모두 지역 소상공인으로서 상생하고 공동발전을 모색해야 한다는데 뜻을 같이 한 것.

‘동두천시장의 숨은 매력을 찾아라’행사는 5월 7일부터 6월 22일까지 진행된다. 훼미리마트에 비치되어있는 쿠폰을 가지고 동두천중앙시장 행사 참여업소에 방문하면 할인 또는 증정상품 제공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동두천시장의 18개 업소가 이번 행사에 참여하며, 쿠폰은 동두천 소재 19개 훼미리마트에 총 2만장이 비치 된다. 행사기간 동안 훼미리마트는 점포에 포스터를 부착하고 POS 화면에 동영상을 상영 하여 적극 홍보에 나선다.

상품 구매 후 시장 곳곳에 비치되어 있는 응모함에 경품 응모권을 내면 추첨을 통해 42인치 대형 TV, 온누리 상품권 등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5월 7일부터 18일까지는 보광훼미리마트 페이스북을 통해 ‘동두천시장 활성화 행사 공유하기’, ‘시장에 직접 방문한 사진 올리기’, ‘우리동네 전통시장 자랑하기’ 이벤트를 진행하고 추첨을 통해 상품을 지급한다.

최근 재래시장 보호에 대한 관심이 대두되는 가운데 대형마트 영업시간 규제만으로는 재래시장 활성화에 한계가 있는게 사실이며 시장 스스로 경쟁력을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이번 재래시장 활성화 행사는 시장상인이 직접 참여하고 유통업체와 지자체가 지원하는 새로운 형태의 상생 모델로서 유통업체로서는 처음 시행되는 사업이다.

이번 시범 사업을 통해 편의점 주 이용층인 젊은 고객들이 재래시장에 대한 관심을 가질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매장 방문객들이 자연스럽게 재래시장에도 방문하게 되면서 매출 증대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보광훼미리마트는 행사 종료 후 시장 활성화 효과 등을 분석하여 향후 전국 재래시장에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다.

보광훼미리마트 류왕선 전략기획실장은 “시장상인과 지자체, 기업이 자발적으로 힘을 합쳐 진행하는 이번 행사를 통해 재래시장 경쟁력 강화는 물론 지역 소상인들이 상생발전 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전국 편의점 채널을 활용하여 재래시장 홍보에 앞장서고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협력 모델을 제시해 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무서운 옷장 ‘경첩 관련 소비자안전주의보’
· 중고차, ‘등록’되는 순간 싸진다

· 우리나라 중학생, 초등학생보다 게으르고 뚱뚱하다?
· 미샤, 높은 1분기 실적에도 더페이스샵에 밀려
· 서울시, ‘동화책 기증 어린이 무료 승선’ 이벤트

입력 2012-05-07 10:16:13 수정 2012-05-07 10:17: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