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미란다 줄라이의 ‘미 앤 유 앤 에브리원’특별상영

입력 2012-05-07 10:44:22 수정 2012-05-07 10:45: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제58회 칸영화제를 휩쓴 감독 미란다 줄라이의 신작 ‘미래는 고양이처럼’이 개봉을 기념해 이 감독의 전작을 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한다.

2006년 개봉했던 그녀의 데뷔작 ‘미 앤 유 앤 에브리원’을 극장에서 다시 만나는 것으로 현재 씨네큐브 트위터(http://twitter.com/icinecube)를 통해 RT이벤트 응모자 중 5명을 선정, 1인당 2명을 특별전에 초청하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이 영화는 현대 사회의 인간관계를 독특한 시선과 애정어린 유머로 그려낸 이 작품은 제58회 칸영화제 황금카메라상 등 4개 상, 선댄스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를 휩쓸며 가히 ‘세기의 데뷔작’으로 불릴 만큼 전세계를 놀라게 했다.

특히 미국의 저명한 영화평론가 로저 에버트가 ‘2000년대 만들어진 최고의 영화 톱 10’에서 5위에 선정할 정도로 뜨거운 찬사와 열광의 대상이 되었던 작품이기도 하다.

한편 미란다 줄라이의 신작 ‘미래는 고양이처럼’은 책임감 있는 삶을 살기 위해 안락사 위기의 고양이 ‘꾹꾹이’를 입양하기로 한 4년 차 커플 소피(미란다 줄라이)와 제이슨(해미쉬 링클레이터)이 고양이를 기다리는 한 달 동안 각자가 원하는 삶을 찾기 위한 고군분투를 담은 작품.

오는 17일 개봉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송혜리 기자(shl@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무서운 옷장 ‘경첩 관련 소비자안전주의보’
· 중고차, ‘등록’되는 순간 싸진다

· 우리나라 중학생, 초등학생보다 게으르고 뚱뚱하다?
· 미샤, 높은 1분기 실적에도 더페이스샵에 밀려
· 서울시, ‘동화책 기증 어린이 무료 승선’ 이벤트

입력 2012-05-07 10:44:22 수정 2012-05-07 10:45: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