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클럽베닛, ‘빈체로 프리미엄 리사이틀’ 20% 할인

입력 2012-05-14 12:00:23 수정 2012-05-14 12:01: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프라이빗 쇼핑클럽 클럽베닛이 ‘빈체로 프리미엄 리사이틀 시리즈’ 특별전을 진행한다. ‘빈체로 프리미엄 리사이틀 시리즈’는 600석 규모의 예술의 전당 IBK 챔버홀에 최적화된 공연으로 대공연장에서는 느끼기 어려운 실내악의 진가를 확인할 수 있는 공연.

이번 시리즈는 관객들이 프로그램에 몰두할 수 있는 살롱 개념을 지향, 일반 독주회와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음악 애호가들의 지적 욕구에 부응하기 위해 공연 전 20분 동안 음악 전문가들의 사전 강의가 진행될 예정이며, 전문가들이 준비한 양질의 프로그램북이 무료 제공될 예정이다.

클럽베닛의 ‘빈체로 프리미엄 리사이틀 시리즈’ 특별전은 5월 14일부터 5일간 진행되며, R석 티켓을 20% 할인가에 판매할 예정이다. ‘소프라노 모이차 에르트만 리사이틀’ 티켓은 정가 11만원에서 20% 할인된 8만8천원에 판매되며, ‘다니엘 뮐러 쇼트 첼로 리사이틀’ 티켓은 정가 9만원에서 20% 할인된 7만2천원에 판매된다.

1차 공연인 ‘소프라노 모이차 에르트만 리사이틀’은 6월 4일 오후 8시에 진행되며, 1부에서는 독일 리트를 2부에서는 오페라 아리아를 부를 예정이다. 모이차 에르트만은 2010년 잘츠부르크 페스티벌에서 ‘올 여름 가장 아름다운 목소리’로 극찬 받은 독일의 새로운 소프라노 스타이며, 현재 클래식 무대에서 가장 주목 받는 소프라노 가운데 한 명이다.

6월 5일 오후 8시에 진행될 ‘다니엘 뮐러 쇼트 첼로 리사이틀’은 다니엘 뮐러 쇼트의 첫 내한 리사이틀이다. 다니엘 뮐러 쇼트는 윤기 있는 음색과 안정감, 신선한 해석으로 유명한 독일의 미남 첼리스트이다. 이번 공연에서는 바흐 무반주 첼로 모음곡 2,3번과 브리튼 무반주 첼로 모음곡 3번을 연주한다.

티켓 할인 판매와 동시에 클럽베닛은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빈체로 프리미엄 리사이틀 시리즈’ 이벤트를 진행한다. 5월 14일부터 5일내에 공연 데모 영상을 보고 댓글을 달면 응모되는 방식으로, 추첨을 통해 각 공연의 티켓을 증정한다.
클럽베닛 정지웅 대표는 “진정한 프리미엄 라이프 스타일을 즐기기 위해서는 패션, 리빙 제품 외에도 취미와 문화 생활이 중요하다고 판단해 이번 특별전을 준비했다.”며 “’빈체로 프리미엄 리사이틀 시리즈’를 시작으로 클럽베닛 고객들이 고품격 문화 생활까지 합리적인 가격에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1577-3683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태홍 기자(yt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똑똑한 엄마의 선택 ‘베이비 키즈 맘 엑스포’, 그 두 번째 만남
· 요즘 잇 아이템은 바로 이것?! 플라워 패턴 스타일
· 노출의 계절, ‘저칼로리’로 승리하라
· 20대 사업, 패기보다 중요한 것은 철저한 준비
· G마켓-옥션, LG패션 10여 개 브랜드 입점, 프리미엄 브랜드 확장

입력 2012-05-14 12:00:23 수정 2012-05-14 12:01: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