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제일모직 '구호', 시각장애 아동 개안 수술 기금 지원

입력 2012-05-17 17:37:06 수정 2012-05-17 17:38: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제일모직 여성복 브랜드 '구호'가 티셔츠 판매 수익금으로 시각장애 아동 개안수술 비용을 지원한다.

구호는 오는 18일부터 전국 구호매장과 제일모직 공식쇼핑몰 패션피아에서 '하트 포 아이' 기부 티셔츠를 판매한다고 17일 밝혔다.

구호의 '하트 포 아이' 캠페인은 시각장애 어린이들의 눈을 뜨게 해 패션의 아름다움을 함께 나누자는 취지에서 지난 2006년 시작한 사회공헌활동이다. 캠페인 티셔츠 판매 수익금 전액이 시각장애 어린이 개안수술 기금으로 기부된다. 지난 2006년부터 현재까지 총 189명의 어린이가 개안 수술을 받았다.

올해로 9번째가 되는 이번 캠페인에는 대표적인 소셜테이너 이효리와 남성밴드 ‘버스커버스커’의 리더 장범준, 포토그래퍼 홍장현, 스타일리스트 한혜연, 디자이너 요니P 등 온스타일 ‘골든 12’ 프로그램의 멤버들과 스페셜 게스트로 배우 이하늬가 참여했다.

실제 멤버들이 그린 디자인 중 2개는 상품으로 출시되어 더욱 눈길을 끈다. 이효리가 시각장애 아동들을 향한 사랑의 마음을 입술로 직접 하나하나 찍어서 표현한 하트 디자인과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이 손으로 쓴 글씨의 핑크 하트 디자인이 캠페인 티셔츠로 판매 될 예정이다.

‘하트 포 아이’ 티셔츠는 마음을 하나로 모은다는 뜻에서 ‘하트’를 모티브로 한 6가지 디자인으로 출시되며, 친환경 쇼핑백인 에코백도 처음으로 준비했다. 100% 유기농 면을 사용한 ‘하트 포 아이’ 티셔츠는 라이트 핑크, 옐로우 브라운, 다크 그레이 색상으로 출시되며, 남성용과 여성용은 각각 9만원, 아동용은 5만원이다. 에코백 가격은 17만원.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베이비 키즈 맘 엑스포’의 눈과 발이 될 ‘스마트 맘’ 여기 모여라!

최고 연 3.8% 금리 ‘신한 아기플러스적금’
백화점에 가면 예술이 있다.
‘남자라면’처럼 화끈한 캐릭터 찾아요
[리뷰] 영화 ‘돈의 맛’세련미 하나는 최고
살 빼고 제일 하고 싶은 것? ‘예쁜 옷 입기’

입력 2012-05-17 17:37:06 수정 2012-05-17 17:38: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