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초등생 위한 환경실험교실 열려

입력 2012-05-18 11:08:17 수정 2012-05-18 11:09: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환경부는 환경이 우리에게 주는 이점과 변화 실태를 알리고 어린이들의 친환경적인 생활습관을 유도하기 위해 주말 환경체험프로그램 ‘초록상상 환경실험교실’을 개설·운영한다.

환경보전협회, 이마트 문화센터와 함께 기획한 ‘초록상상 환경실험교실’은 환경문제에 좀 더 쉽고 친근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실험·실습, DIY 위주로 개발·구성한 체험중심 프로그램이다. 19일 첫 프로그램의 시작과 함께 전국 이마트 문화센터 57개 지점에서 2013년 1월까지 매월 1회 주말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교육은 초등학교 3~4학년의 연령과 이해수준을 감안해 동·식물, 수질, 토양, 기후변화, 신재생에너지 등 자연환경과 인문환경에 대한 내용을 다룬 8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먹이피라미드의 진실을 찾아라’는 멸종위기 동식물 캐릭터 스티커와 종이컵을 활용해 먹이피라미드를 만드는 활동이다. 멸종위기 동·식물종의 미화된 일러스트 캐릭터로 어린이들의 관심과 흥미를 유발시킬 수 있도록 했다.

‘땅 속을 파헤쳐 보자’는 땅속의 구조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땅의 모형을 페트병으로 재활용해 만들어 보며 땅의 역할과 기능에 대해 배운다.

‘지구의 온도를 되찾자’는 기후변화에 관심을 갖기 위한 활동으로 북극 이글루 만들기 체험을 하며 어린이들이 이해하기 힘든 ‘기후변화’ 주제에 쉽고 친근하게 접근할 예정이다.

특히, 각 프로그램별로 실제사진과 일러스트 이미지를 결합해 생동감 넘치고 재미있게 디자인한 워크시트(학습지)를 마련, 교육의 효과를 높이고자 했다.

‘초록상상 환경실험교실’ 참가비는 5천원이며, 전액 교육기금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참여 신청은 이마트 문화센터 홈페이지(culture.emart.com) 및 직접 방문 시 가능하며 매 회당 20여명으로 한정해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환경부 관계자는 “‘초록상상 환경실험교실’은 환경교육이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의 주요 분야 중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참여를 원하는 기업들에게 좋은 사례가 될 것”이라며 “주5일 수업제가 본격 시행됨에 따라, 이 프로그램이 토요일 체험활동 자원으로 적극 활용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베이비 키즈 맘 엑스포’의 눈과 발이 될 ‘스마트 맘’ 여기 모여라!
패셔니스타들의 톡톡 튀는 레인부츠 스타일링
공효진 몸매 비결 “부위별 따로 관리!”
빅뱅, 전용기 구입? 제주항공 ‘빅뱅항공기' 첫 출국
“설마 같은 옷?” 똑같은 셔츠 입은 고현정-김연우 화제

입력 2012-05-18 11:08:17 수정 2012-05-18 11:09:09

#키즈맘 , #생활문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