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대한항공 ‘진짜 아프리카’ CF 기대↑ 동물의 왕국 ‘초월’

입력 2012-05-21 13:32:38 수정 2012-05-21 13:33: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한항공은 오는 6월 21일, 동북아시아 최초로 아프리카의 동쪽 관문이자 아프리카 중남부 지역 관광의 중심지인 케냐 나이로비에 직항 항공편을 투입한다. 이를 기념하기 위해 아프리카의 관문인 케냐의 진면목을 소개하는 광고 캠페인을 시작한다.

프리런칭편으로 ‘동물의 왕국’, ‘아기표범’편을 선보이며 직접 만나게 되는 ‘진짜 아프리카’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이후 태초의 신비를 간직한 동아프리카지구대, 동물의 왕국인 마사이마라-세렝게티 국립공원, 세계 최대의 홍학 서식지 나쿠루 호수 등 총 10여 편의 광고 캠페인을 제시한다.

특히 이번 광고 캠페인은 우리가 지금까지 TV로만 보아왔던 아프리카의 이미지들과 ‘진짜’ 아프리카의 모습의 대비를 통해, 아프리카가 우리 곁에 직접 찾아온다는 점을 강조하게 된다. 또한 웅장한 음악과 함께 눈 앞에 아프리카의 살아 숨쉬는 듯한 아름다운 경관을 펼치면서 마치 ‘지상 최대의 쇼’를 즐기는 것과 같은 느낌을 소개할 예정이다.

대한항공은 이번 케냐 광고 캠페인을 토대로 아직까지 국내에서는 익숙하지 않았던 아프리카 관광이 활성화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앞으로 아프리카를 목적지로 한 여행 수요 또한 대폭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대한항공은 동북아 최초로 케냐 나이로비 직항기 투입을 실시, 기존 최대 25시간이 소요됐던 비행시간이 13시간 정도로 대폭 단축되어 비즈니스 승객이나 관광객들의 편의성이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태홍 기자(yt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베이비 키즈 맘 엑스포’의 눈과 발이 될 ‘스마트 맘’ 여기 모여라!
[라이벌 시대 : 메이크업 아티스트] 조성아 VS 정샘물
갖고 싶은 남자들, 리쌍이 돌아왔다
커피믹스 봉지를 스푼 대신? ‘인쇄 성분 용출 위험’
[기자의 눈] 가맹점을 볼모로 한 가격 인상, 더 이상은 안 된다

입력 2012-05-21 13:32:38 수정 2012-05-21 13:33: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