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더킹’ 하지원, 사랑스럽거나 쿨하거나

입력 2012-05-22 13:52:47 수정 2012-05-22 13:53:2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MBC 수목 드라마 ‘더킹 투하츠’ 김항아(하지원)의 카멜레온 같은 매력에 시청자들이 매료됐다.

종영을 앞둔 ‘더킹’은 주인공의 호연만큼이나 그들의 일거수일투족에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재하(이승기) 앞에서는 한없이 여린 여자지만 북한의 여장교인 하지원은 매번 다른 스타일링으로 여성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드라마 속에서 더욱 특별하게 하지원의 비결은 무엇이었을까.

▲ ‘반전녀’ 하지원, 여성스럽지만 쿨하게!


하지원은 극 후반부로 접어들수록 차분하면서도 세련된 컬러, 고급스러운 라인의 블라우스를 통해 올곧고 단정한 분위기를 전해줘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요원들과 맞서 싸우는 장면에서 블라우스에 데님을 매치해 활동성을 강조한 하지원은 디테일로 여성미를 살린 모습이다.

블루 톤에 작은 패턴이 가미된 브릿지 일레븐 블라우스로 여성스러우면서도 깔끔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특히 하지원의 블라우스는 고급스러운 칼라 장식과 소매 디테일이 돋보여 그 느낌을 더욱 고조시켰다. 이에 데님을 매치해 캐주얼하면서도 엣지 있는 룩을 완성했다. 어깨에 셔링 장식이 돋보이는 블라우스에 실루엣이 드러나는 데님을 매치한 덕분에 더욱 슬림한 모습이다.

▲ 남다른 ‘북도녀’, 컬러풀&엣지있게!


극 중 하지원은 북한 여성인 만큼 그곳의 분위기와 스타일을 은근히 담아내는 패션을 선보인다. 단정하고 올곧게 떨어진 라인, 여성스러운 디테일이 돋보이는 하지원의 패션은 ‘북한의 도시 여성’ 분위기를 한껏 살려낸다.

하지원은 화이트 컬러의 리본 디테일과 그린 컬러가 조합된 스커트로 레트로 풍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리본 디테일이 다소 화려하게 보일 수 있는 점을 감안해 블랙 재킷을 매치하는 센스를 발휘해 눈길을 끌었다.

또 그린 컬러의 스커트는 상큼한 분위기를 선사하면서도 여성스러운 리본 디테일과 어우러져 색다른 분위기를 더해냈다. 블랙, 화이트, 그린이 조화로운 그녀의 스타일링은 북한 신여성의 느낌을 더하며 적절한 스타일링을 완성했다는 평이다.

▲ 톤다운 된 블라우스, 여장교 포스 ‘철철’


여자 장교의 직업을 갖고 있는 하지원은 사복을 입었을 때도 패션을 활용해 자신의 직업군을 은근히 알린다. 그녀는 다운된 컬러의 상의, 단정하고 깔끔한 헤어스타일로 여장교의 카리스마 넘치는 분위기를 발산한다.

그녀는 그레이톤의 블라우스에 셔링이 잡혀있어 여성스러우면서도 단정한 스타일의 상의로 매력을 발산했다. 톤 다운된 컬러감이 여장교의 분위기를 살려내고 앙증맞은 셔링은 여성미까지 더해줘 눈길을 끌었다.

특히 블라우스에서 적당히 파진 네크라인, 칼라 등으로 여장교의 절도 넘치는 면모를 살려냈다. 그녀의 블라우스는 격식을 차리는 자리에 매치하면 그에 맞는 분위기를 고조시켜줘 여성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브릿지 일레븐 관계자는 “드라마 속 하지원의 스타일은 단정하고 깔끔하면서도 여성미를 살리는 것이 포인트”라며 “사랑스러우면서도 수수한 매력이 돋보이는 스타일링은 여성들이 참고하면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베이비 키즈 맘 엑스포’의 눈과 발이 될 ‘스마트 맘’ 여기 모여라!
여심을 사로잡는 인기 화장품의 공식?
이제 옥션에서도 ‘해피포인트’ 적립 받으세요
아기와의 외출, 안전 제품으로 외부 유해 물질 걱정 끝!

‘무한매력’ 블랙 앤 화이트 패션에 빠진 스타들!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줄줄 흐르는 땀, 건강이 새고 있다?
입력 2012-05-22 13:52:47 수정 2012-05-22 13:53:2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