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젤리와 요거트의 만남, 무슨 맛일까?

입력 2012-05-25 12:44:48 수정 2012-05-25 12:45: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달콤한 과일 젤리와 순수한 요거트가 만났다.

CJ푸드빌 디저트 카페 투썸과 CJ제일제당의 디저트 브랜드 쁘띠첼이 각기 대표메뉴를 결합해 ‘투썸 쁘띠첼 요거트’ 3종을 출시한다.

‘투썸 쁘띠첼 요거트’는 투썸의 요거트와 쁘띠첼의 과일젤리를 접목한 신메뉴다. 두 브랜드의 시너지를 통해 나온 제품인 것.

제품은 매장에서 직접 만들어 더욱 신선하고 상큼한 요거트를 새콤달콤한 과일 젤리에 곁들여 입 안 가득 상큼함과 부드러운 식감을 동시에 느낄 수 있게 했다. 메뉴는 청포도, 복숭아, 밀감 각 3가지 과일을 넣어 총 3종이다.

투썸 관계자는 “디저트 문화가 존재하지 않던 시절부터 우리나라의 디저트 문화 확산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 온 두 브랜드가 만나 시너지를 낼 수 있어 기쁘다”며 “일찍 찾아온 더운 날씨에 몸과 마음이 지친 고객들이 시원하고 영양도 풍부한 '투썸 쁘띠첼 요거트'로 활기를 되찾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베이비 키즈 맘 엑스포’의 눈과 발이 될 ‘스마트 맘’ 여기 모여라!
늦 결혼·출산, 고위험 산모가 늘고 있다
[토종의 반격: 핸드백] 국산 핸드백, 명품 부럽지 않아!
완벽 각선미 소녀시대 ‘수영’, “청바지만 입어도 자체발광”
연예인 공항 메이크업, 그녀들만의 시크릿 레시피 공개!

입력 2012-05-25 12:44:48 수정 2012-05-25 12:45: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