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K리그와 함께 ‘Seeing is Believing 축구자선행사’

입력 2012-05-29 10:07:01 수정 2012-05-29 10:08: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는 28일 서울 월드컵 경기장 북측 광장에서 예방 가능한 실명 퇴치를 위한 Seeing is Believing 글로벌 캠페인의 일환으로 K리그와 함께 ‘Seeing is Believing 축구자선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안정환 K리그 홍보대사와 리차드 힐(Richard Hill)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 대표이사 겸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장이 직접 안대를 쓰고 시각장애축구를 체험해 보는 이벤트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또, K리그 스타 선수들의 애장품 경매, 유명 브랜드 바자회 등에도 많은 축구팬과 시민들이 참여해 성황을 이뤘다.

특히 K리그 홍보대사인 안정환을 비롯해 이동국, 설기현, 정성룡 등 K리그 스타 선수들의 애장품 경매에 수많은 인파가 몰려 열띤 입찰이 이뤄졌고, 이동국 선수가 내놓은 2011 AFC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실착 유니폼이 경매 품목 중 최고가인 15만원에 낙찰됐다. 또한 참가자들은 시각장애체험존(zone)에 마련된 시각장애체험 축구, 시각장애체험 걷기, 점자 교육, 오디오 북 프로그램 등을 통해 시각장애인들의 고충을 직접 체험하고 기부에도 참여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더불어, 방송인 현영, 성우 서혜정과 한국스탠다드차타드 임직원 1천여 명은 Seeing is Believing 축구자선행사의 일일 도우미로 나서 예방 가능한 실명 퇴치를 위한 기금 모금 활동에 동참했다. 이번 행사로 모인 1천2백2십만 원은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회장 최동익)와 Seeing is Believing 기금으로 전액 기부됐다.

한편, 이 날 ‘Seeing is Believing 축구자선행사’에 참여한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 임직원 1천여 명은 행사 후, FC서울과 인천 유나이티드 경기를 관람하며 ‘스탠다드차타드, K리그를 응원합니다’ 문구가 새겨진 카드섹션을 완성해 K리그를 응원했다.

스탠다드차타드는 2003년부터 예방 가능한 실명 퇴치를 위한 글로벌 캠페인인 ‘Seeing is Believing’을 진행하며, 시각장애를 유발하는 질병에 대한 치료를 지원하고 시각장애인의 사회활동 참여를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한국스탠다드차타드는 국제실명예방협회(IAPB)로부터 인정받은 비전케어서비스와 함께 안과 진료 서비스를 국내외에 제공 중이며, 임직원들은 시각장애인과 함께 뛰는 마라톤 대회,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오디오북 만들기 등에 직접 참여하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라이벌 시대 - 식초 음료] 대상 ‘마시는 홍초’ VS 샘표 ‘백년동안’
· 김남주, 완판의 끝은 어디? 컬러 백 줄줄이 완판
· [기자의 눈] 이마트의 병행수입을 보며...
· 제왕절개로 태어난 아이, 비만 위험 2배
· 역시 고소영! 무보정 파파라치 컷 “진정한 여신포스”
· 국민 당 섭취량 위험 수준···‘커피 등 가공식품 탓’

입력 2012-05-29 10:07:01 수정 2012-05-29 10:08: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