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스키어! 여름엔 뉴질랜드로 떠나라

입력 2012-05-30 15:47:28 수정 2012-05-30 15:48: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겨울 스포츠가 간절해지는 시기다. 스키를 타고 싶다면 뉴질랜드로 떠나라. 남반구에 위치한 덕분에 우리의 한여름에 스키를 즐기기에 부족함이 없다. 뉴질랜드에서는 매년 6월에서 10월까지 스키장이 오픈하며 리프트 대기 시간도 짧고, 스키장비 또한 쉽게 빌릴 수 있다.

특히 뉴질랜드 남섬의 퀸스타운 근처에 위치한 와나카는 겨울에는 따스하고 상쾌한 기후를 가져 스키 타기에 매우 좋다. 뿐만 아니라 와나카는 세계 자연 유산지역으로 지정된 마운트 아스피링 국립공원에서 가깝고, 산, 빙하, 호수, 스키장, 절벽, 산악 초지, 숲, 강, 평원 등 다양한 지형을 갖춘 곳으로도 유명하다. 특히 스키장까지 와나카와 퀸스타운에서 셔틀버스가 매일 운행하여, 가기도 쉽다. 뉴질랜드 남섬 와나카의 대표적인 스키장 3곳을 소개한다.


▲스키어의 이상, 트래블 콘

뉴질랜드 남섬 와나카의 대표적인 스키장인 트래블 콘 스키장은 특별히 설치한 초보자 코스를 포함하여, 모든 수준의 스키에 알맞은 여러 지형을 갖추고 있다. 특히 표고차가 660m나 되는데, 이 높이는 다른 스키장 표고의 거의 2배로 특히 고급 수준의 스키어들이 선호한다.

최근에는 초보자 및 중급수준의 스키어들을 위한 코스도 생겨, 모든 레벨의 스키어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스키장으로 모든 수준의 스키어들의 이상이다(www.treblecone.com).

▲어린이와 초보자에 추천, 카드로나

카드로나 스키장은 가족을 위한 스키장으로 널리 알려진 곳이다. 스키장의 80%가 초보자와 중급자를 위한 코스이고, 3개의 매직카펫 초보자 리프트와 4개의 어린이 탁아 센터가 있으며, 어린이를 위한 특별 레슨도 운영한다. 그렇다고 카드로나 스키장에 쉬운 코스만 있는 것은 아니다. 다양한 레일과 점프대를 갖추고 있어, 프리 스키 및 프리 스노우보더를 즐기는 모두에게 인기가 많다(www.cardrona.com)

▲스키어의 무한도전 스노우파크

남반구 최초의 프리스타일 전문 스키리조트인 스노우파크는 카드로나 계곡 맞은편에 있는 스키장으로, 무한도전 뉴질랜드편이 촬영된 곳이다. 국제수준의 슈퍼 파이프와 초보자 파이프 등 점프대와 광활한 초보자 코스 등 다양한 지형이 있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또한 5,000와트의 웅장한 사운드 시스템이 스키장 전체에 울려 퍼져서 스키어들이 더욱 경쾌하게 스키를 탈 수 있다. 8월 28일부터 9월 4일까지 세계에서 유일하게 프리 스키 대회가 열려 스키어들의 흥을 돋운다(www.snowparknz.com).

뉴질랜드관광청 www.newzealand.com/kr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태홍 기자(yt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악역변신 여배우들의 메이크업 노하우!
· 주부 절반가량, ‘청소가 가장 힘들어’
· 임신 중 항우울제 복용, 조산위험 증가
· “우리 아이, 스마트폰 유해정보로 부터 지키세요”
· 수납은 어렵다? ‘숨은 공간 찾아라’

입력 2012-05-30 15:47:28 수정 2012-05-30 15:48: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