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독일 vs 벨기에, 진정한 맥주 강국은?

입력 2012-06-01 11:03:53 수정 2012-06-01 11:04: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맥주계의 양대 산맥, 독일 맥주와 벨기에 맥주가 맥주 배틀을 벌인다.

이번 배틀 이벤트는 6월말까지 맥주창고, 비어마켓 등 셀프바 형식의 세계맥주 전문점에서 정통맥주 ‘독일 맥주’와 다양한 맛과 향의 고급맥주 ‘벨기에 맥주’를 비교하며 맛볼 수 있는 행사다.

벨기에 맥주인 레페브론드, 레페브라운, 스텔라 아르투아와 독일 맥주인 벡스, 벡스다크, 레벤브로이 등 총 6개 프리미엄 맥주 중 3병을 마시면, 프리미엄 스낵 스나이더스 프리첼을 제공한다.

이벤트에서 참여하는 벨기에 대표 맥주 레페브론드는 700년이 넘은 전통 벨기에 수도원 맥주로, 신선하고 풍부한 맛의 담백함과 카푸치노가 연상될 만큼 부드러운 거품이 특징이며, 레페브라운은 700년이 넘는 전통 흑맥주로 구운 맥아의 은은한 향과 달콤함이 부드럽게 어우러져 있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현재 유럽국가에서 최고의 프리미엄 맥주로 각광받고 있으며 가벼운 청량감과 입안에 감도는 쌉쌀한 맛을 선사한다.

독일 맥주 벡스는 독일 판매량 1위의 정통 독일 라거로 맥주 본연의 부드럽고 쌉싸래한 뒷맛을 느낄 수 있다. 벡스 다크는 미국 내 수입 1위의 흑맥주로 쓴 맛은 강하지 않고 전체적으로 깔끔한 맛이 특징이다. 레벤브로이는 600년 전통을 지닌 뮌헨 옥토버페스트 대표 맥주로 깨끗하고 깔끔한 맛을 자랑한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젊은 층을 중심으로 수입 맥주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유럽 등 새로운 맥주 브랜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이벤트를 통해 쉽게 접해보지 못했던 벨기에와 독일 맥주의 색다른 맛을 경험하는 한편 어느 나라의 맥주가 더 맛있는지 비교도 해보면 더욱 즐거운 친목자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편의점서 BC모바일카드로 결제땐 30% 할인
· ‘11번가 해외명품가방 대전’, 멀버리·지방시·펜디 반값
· 애경, “화장품 빈병 가져오면 에스따르 샴푸가 공짜”
· 밤에도, 낮에도 24시간 영화보자!
· 보기만 해도 시원~ 화려하고 세련된 오피스룩 연출

입력 2012-06-01 11:03:53 수정 2012-06-01 11:04: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