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현대카드, YG와 혁신 공유 “콜라보레이션”

입력 2012-06-05 10:50:43 수정 2012-06-05 10:51:0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현대카드가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와 서로의 혁신적 가치를 공유하는 새로운 형식의 콜라보레이션(collaboration)을 시행한다고 5일 밝혔다.

금융과 엔터테인먼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브랜드로 자리잡은 두 회사가 만났을 때의 결과에 대한 호기심에서 출발한 이번 콜라보레이션은 각자의 영역에서 구축한 차별화된 노하우를 공유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현대카드는 국내 최고로 평가 받는 자사의 브랜드 및 디자인 역량을 활용해 YG에 브랜드를 통합 관리하고, 전방위적으로 표현(Brand Expression)하는 방법에 대한 노하우를 전달했다. 두터운 젊은 팬층을 보유한 YG는 현대카드의 미래고객인 10~20대 문화에 대한 통찰력과 접근방식을 공유했다.

이번 콜라보레이션의 첫 작품은 YG의 대표 뮤지션인 빅뱅의 리브랜딩(Re-Branding) 프로젝트.

현대카드는 아티스트로서의 빅뱅의 음악적 성장, 고민 등을 새로운 로고와 BI(Brand Identity), 앨범재킷, 뮤직비디오를 통해 표현했다. 또, 빅뱅의 브랜드 가이드북을 제작해 빅뱅 자신들은 물론, 팬들도 빅뱅이라는 브랜드를 함께 키워나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특히, 빅뱅의 신곡 ‘몬스터(MONSTER)’ 뮤직비디오에 현대카드 전용서체를 자연스럽게 적용, 현대카드 특유의 세련되고 모던한 감성을 영상미로 구현했다.
현대카드의 새로운 음악플랫폼인 '현대카드 MUSIC'을 활용한 리몬스터(RE-MONSTER) 프로젝트도 진행된다.

리몬스터 프로젝트는 빅뱅의 신곡 ‘몬스터(MONSTER)’를 다양한 뮤지션들이 자신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해 ‘현대카드 MUSIC’에 소개하는 프로젝트.

'현대카드 MUSIC'은 뮤지션들이 직접 음원을 올리고 수익 대부분을 가져가는 음원 프리마켓으로 화제가 된 바 있는데, 양사는 이번 프로젝트로 다양한 장르의 실력 있는 뮤지션들이 '현대카드 MUSIC'을 통해 자신의 음악적 역량을 알리면서 음원 판매 수익을 올릴 수 있도록 지원한다.

특히, 가장 인기 있는 리몬스터 음원을 제작한 뮤지션에게는 오는 8일 문을 여는 현대카드 MUSIC 팝업스토어에서의 공연기회 및 디지털 싱글 제작 지원 등의 특전을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금융과 엔터테인먼트라는 각기 다른 분야에서 혁신적인 가치를 만들어내고 있는 두 회사가 특별한 콜라보레이션을 선보인다”며 “단순히 서로의 장점을 공유하는 차원을 넘어, 가치 있는 문화 컨텐츠 프로젝트들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남자아이돌 춘추전국시대, 천하제패의 주인공은?
· [리뷰] 영화 ‘후궁’, ‘야한영화 아닙니다’
· 개인컵 가져오시면 그린머그 드려요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더위는 아토피의 적
· 아이유, 상큼 발랄 ‘여름 요정’으로 변신!
입력 2012-06-05 10:50:43 수정 2012-06-05 10:51: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