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반려동물에 관한 모든 것, ‘반려동물관리사’와 상담하세요

입력 2012-06-08 10:42:16 수정 2012-06-08 10:43: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최근 반려동물에 대한 관심이 높다. 1인 가구의 비율이 늘면서 반려동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것이다. 고양이와 개만을 반려동물로 생각했던 과거와는 달리 최근에는 이구아나, 뱀, 오리 토끼, 거북이 열대어 등 희귀동물까지 반려동물 대열에 합류하고 있다.

반려동물이라는 말이 점차 포괄적으로 쓰이면서 반려동물 산업의 규모가 또한 다양한 분야로 확대되고 있다. 대표적으로 반려동물관리사를 들 수 있는데 반려동물과 관련된 다양한 분야의 지식을 습득해 수입검역과정과 동물 학대방지 및 사후관리 등 반려동물 관련 유망직종 영역에서 활동 가능한 반려동물 전문가다.

이러한 반려동물관리사가 되기 위해서는 반려동물관리사 자격증을 취득해야 한다. 현재 유망자격증으로 떠오르고 있는 반려동물관리사 자격증은 다우사회교육원 (dwse.or.kr)을 통해 취득할 수 있다. 총 1차와 2차로 나뉜 시험을 실시하고 있으며 1차 시험 총 네 과목 중 각 과목 40점 이상, 전과목 평균 60점 이상 득점해야 한다. 2차 시험은 훈련 매뉴얼로 합격자를 가린다.

반려동물관리사는 동물병원과 애견훈련소, 애견스포츠 조련사(아질리티, 플라이볼, 프리스비), 애견미용, 브리드, 애견이용 심리치료, 펫 전문 백화점, 애견호텔, 애견카페, 애견장례업, 애견잡지사, 애견프로덕션, 애견전용포토(사진관), 핸들러, 애견패션 및 용품제조 산업체, 동물원, 사료회사 등 기타 반려동물 관련 산업의 거의 모든 분야에 취업 또는 창업이 가능하다.

또한 전문학사 이상의 반려동물 관련학과 졸업 및 졸업 예정자와 반려동물 관련업 3년 이상 근무 경력자 혹은 국내•국외의 반려동물(도그 쇼 등 기타) 관련 공식대회 우승자 등에게는 별도의 가산점도 부여하고 있으며 시험은 연중 3회를 기본으로 전국 5대 광역시를 기준해 치러진다.

이에 다우사회교육원 관계자는 “반려동물관리사 자격증을 취득했다 하더라도 취득일로부터 매 3년마다 자격을 갱신해야 한다”며 “자격 갱신 시 직무능력의 유지•발전을 위하여 필요한 경우 보수교육을 실시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라이벌 시대 : 플랫 슈즈] 레페토 VS 토리버치
·GS샵, ‘기적의 6월’ 대규모 사은행사
·역시 강남! 푸르지오 청약경쟁률 529:1
·[워킹맘!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맞벌이로 부부 관계가 소원해졌어요
·위메프, “사용하지 않은 쿠폰 환불 받으세요”

입력 2012-06-08 10:42:16 수정 2012-06-08 10:43:09

#키즈맘 , #건강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