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매운맛 보러간 장동민, 유상무 제작진에 막말

입력 2012-06-15 16:08:08 수정 2012-06-15 16:09:1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MBN ‘천기누설’에서는 매운맛을 둘러싼 미스터리를 파헤쳐 본다.

특히 매운맛 미스터리를 파헤치고자 MC 장동민과 유상무도 극한의 매운맛을 직접 체험해 봤다.

제작진이 준비한 첫 번째 매운음식은 매운 정도를 측정하는 ‘스코빌 지수’가 30만인 청양고추보다 50배 더 매운 ‘하바네로 고추’. 두 번째 매운음식은 두툼한 고기가 먹음직스런 겉모습과는 달리 세상에서 가장 매운 고추가루를 듬뿍 넣어 만든 매운 갈비찜.

녹화 이후 제작진은 강렬한 매운음식을 먹은 MC 장동민과 유상무에게 오랫동안 원망의 소리를 들었다는 후문.

한편 ‘천가지 기이하고 누구나 궁금한 이야기’ ‘천기누설’은 미국 X-파일의 한국버전으로 초능력을 가졌다고 주장하는 사람, 죽었다 살아난 기적의 생존자, 꿈으로 미래를 맞추는 사람 등 대한민국의 별난 사람들의 실체를 밝히기 위해 전국 방방곡곡을 찾아다니며 이들을 과학적으로 추적한다.

토요일 밤 9시 방송.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송혜리 기자(shl@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아이사랑 인증샷 올리면 선물이 펑펑’
· 붙이는 멀미약「키미테」사용 시 소비자 주의 필요

· 어려 보이고 싶다면? 다섯 가지만 기억하라!
· 원더걸스, 머리부터 발끝까지 ‘블링블링’ 패션계까지 접수!
· 이효리, 스와로브스키 아시아 최초 모델에

입력 2012-06-15 16:08:08 수정 2012-06-15 16:09: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