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한국의 정 한국의 미’ 복을 부르는 민화전 개최

입력 2012-06-19 09:36:16 수정 2012-06-19 09:43: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핫트랙스는 오는 6월 30일까지 광화문점에서 ‘한국의 정, 한국의 미(부제, 복을 부르는 민화전)’ 민화 전시회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핫트랙스와 카드전문업체 비핸즈(구 바른손카드)가 함께 기획해, 옛 민화를 디지털로 복원해 판매하고 있다. 디지털 복원된 민화들은 전시 기간 동안 20% 할인판매 되고 있으며 핫트랙스 광화문점을 방문하는 고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전완식 핫트랙스 광화문점장은 “전시 첫날부터 핫트랙스 광화문점을 찾는 고객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핫트랙스는 복합문화공간으로서 다양한 문화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입력 2012-06-19 09:36:16 수정 2012-06-19 09:43:0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