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유니버설발레단, 케네스 맥밀란 ‘로미오와 줄리엣’ 초연

입력 2012-06-19 11:38:43 수정 2012-06-19 11:39:2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드라마발레의 거장 케네스 맥밀란의 ‘로미오와 줄리엣’이 공연된다. 1983년, 영국로열발레단의 내한 공연 이후 30년 만이다. 한국 발레단으로서는 처음으로 유니버설발레단이 공연권을 획득, 케네스 맥밀란의 드라마를 재현한다.

셰익스피어 3대 비극 중 하나로서 영원한 사랑의 성서로 추앙받는 ‘로미오와 줄리엣’은 수많은 예술가들에게 창작의 영감을 불러일으킨 희곡. 그 중 작곡가 세르게이 프로코피예프는 그 특유의 현대성과 조화된 격정적이면서도 드라마틱한 발레 음악을 작곡했다. 이후 두 거장들로부터 영감을 받은 수많은 안무자들이 발레 ‘로미오와 줄리엣’의 수많은 버전을 탄생시켰다.

그 중 케네스 맥밀란의 ‘로미오와 줄리엣’은 셰익스피어의 원전에 가장 부합하는 것으로 평가 받으며 그를 세계적 안무가의 반열에 오르게 해주었다. 맥밀란 버전은 프로코피예프의 음악이 주는 가슴 뭉클한 감동에 인물들의 내면 심리까지 더하여 드라마틱하게 풀어놓았기 때문이다. 정통 드라마 발레 본연의 감동을 느끼고 싶은 관객이라면 놓쳐서는 안 될 작품.


유니버설발레단의 이번 공연에서는, 무대 디자이너 폴 앤드류스(Paul Andrews)가 새롭게 디자인 한 영국 버밍험 로열발레(Birmingham Royal Ballet)의 무대 장치와 의상을 공수해 온다. 이는 맥밀란 재단이 적극적으로 추천한 디자인이기도 하다. 10여명의 영국 현지 스태프들이 내한하여 한국에서의 영국 정통 발레를 선사한다.

일시 7월 7일(토)부터 7월 14(토)까지
장소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태홍 기자(yt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베이비키즈맘엑스포, 무슨 경품이 이렇게 많아?
· 아이와 함께한 사진 올리면 경품 '왕창' 쏟아져요
· 옥션, 브랜드·명품가방 최대 44% 할인
· 바캉스 다이어트, 그러다가 피부 망친다
· 아벤트코리아, “내 남편이 최고야” 이벤트

입력 2012-06-19 11:38:43 수정 2012-06-19 11:39:2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