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LTE폰에서 모바일 선불 교통카드 선택 가능하다

입력 2012-06-22 09:52:52 수정 2012-06-22 09:53: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이르면 올해 연말부터 KT LTE 고객들은 하나의 USIM으로 티머니 또는 캐시비 등 고객이 원하는 선불 교통카드서비스를 다양하게 선택하여 이용할 수 있게 된다.

KT는 현재 휴대폰 개통 시 모바일 선불교통서비스인 티머니나 캐시비를 미리 선택해 USIM을 구매해야 했으나 이를 후탑재형으로 전환하여, 하나의 USIM으로도 교통카드서비스를 선택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연내 도입할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기존 선탑재형 교통카드서비스가 후탑재형으로 전환되면 모바일 교통카드를 위해 USIM을 별도 구매해야 하는 불편함이 사라짐은 물론 하나의 LTE USIM으로 원하는 교통카드서비스를 고객이 직접 선택하여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모바일 교통카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위해 KT는 한국스마트카드(티머니 제공사), 이비카드/마이비(캐시비 제공사), 유페이먼트(탑패스) 등 교통카드 사업자 및 LTE USIM 공급사와의 협력을 통해 연내 서비스를 상용화할 예정이다.

후탑재형 교통카드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새로 출시될 후탑재용 LTE USIM을 별도 구매하여야 하며, 기존 선탑재형 USIM은 순차적으로 판매 중단된다.

올해 들어 5월말 기준 KT 모바일 교통카드 서비스 이용자는 누적 55만명, 이용금액 20억원을 돌파하는 등 모바일 금융서비스 중 가장 대중적으로 고객들이 활용하는 서비스로 인정받고 있다.

KT 금융사업마케팅담당 이황균 상무는 “기존에 USIM별로 분리되어 있던 교통카드 서비스를 한장의 LTE USIM으로 통합하여 고객들에게 보다 편리하게 모바일 교통카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라며, “KT는 앞으로도 생활 속에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생활편익형 모바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고객들의 기대에 부응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베이비키즈맘엑스포, 무슨 경품이 이렇게 많아?
· 아이와 함께한 사진 올리면 경품 '왕창' 쏟아져요
· 이경규와 함께 ‘앵그리꼬꼬면’ 개발할 사람 모여라
· 옥션, 싱글족 가구·침구 ‘픽앤데코’ 단독 론칭
· [워킹맘!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아이와 잘 놀아주는 아빠 만들기]
· ‘청순’ 윤아 VS ‘상큼’ 수지, “둘 다 너무 예뻐”

입력 2012-06-22 09:52:52 수정 2012-06-22 09:53: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