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사과 껍질 채 먹어라! 비만 억제 성분 포함

입력 2012-06-22 13:27:36 수정 2012-06-22 13:28: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과껍질에 비만을 억제하는 성분이 들어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사이언스 데일리에 따르면 미국 아이오와 대학 당뇨병연구소의 크리스토퍼 애덤스(Christopher Adams) 박사는 사과껍질에 들어있는 우르솔산(ursolic acid)이 칼로리 연소기능을 지닌 인간의 두 조직인 근육과 갈색지방의 양을 증가시켜 비만을 억제한다는 사실을 쥐실험을 통해 알아냈다고 21일 보도했다.

고지방 먹이를 주어 대사증후군이 발생한 비만 쥐들에 우르솔산을 먹인 결과 골격근과 갈색지방이 증가하면서 비만, 대사증후군, 지방간이 줄어들었다고 애덤스 박사는 밝혔다.

우르솔산을 먹은 쥐들은 다른 쥐들에 비해 먹이 섭취량도 늘어났으나 체중은 오히려 다른 쥐들보다 덜 늘고 혈당은 거의 정상수치를 유지했다.

지방조직에는 백색지방과 갈색지방 두 가지가 있다. 갈색지방은 에너지를 연소시키기 때문에 많을수록 체중이 줄고 백색지방은 칼로리를 저장하기 때문에 많을수록 체중이 느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갈색지방은 신생아 때만 존재하고 성장하면서 사라지는 것으로 믿어져 왔다. 그러나 최근 영상기술이 발달하면서 성인도 주로 목과 양 어깨 사이에 소량의 갈색지방을 지니고 있는 것으로 밝혀지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베이비키즈맘엑스포, 무슨 경품이 이렇게 많아?
· 아이와 함께한 사진 올리면 경품 '왕창' 쏟아져요
· 이경규와 함께 ‘앵그리꼬꼬면’ 개발할 사람 모여라
· 옥션, 싱글족 가구·침구 ‘픽앤데코’ 단독 론칭
· [워킹맘!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아이와 잘 놀아주는 아빠 만들기]
· ‘청순’ 윤아 VS ‘상큼’ 수지, “둘 다 너무 예뻐”

입력 2012-06-22 13:27:36 수정 2012-06-22 13:28: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