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미식가의 호사 ‘노블 퀴진 디너’

입력 2012-06-26 10:48:58 수정 2012-06-26 10:49: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30층에 위치한 스카이 라운지에서 오는 7월 3일, 한국의 진귀한 재료로 만든 음식과 전 세계 유명 와인을 매칭한 제 1회 노블 퀴진 디너를 진행한다.

이번 노블 퀴진 디너는 인터컨티넨탈 호텔의 VVIP의 특별한 하루를 위해 기획되었으며 평소 가격으로 인해 맛보기 어려웠던 희귀 식재료로 만든 정찬과 세계 정상들의 와인을 담당했던 소믈리에팀이 선별한 와인을 통해 완벽한 페어링을 선보일 예정이다.

테이블마다 한 명의 세프와 소믈리에가 전담되어 소수의 고객만을 대상으로 모든 요구를 반영한 맞춤복을 뜻하는 오뜨 꾸뛰르(haute couture) 스타일의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으며 이는 일반 갈다 디너 진행의 2배에 달하는 인력이 투입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갈라 디너에서는 철갑 상어의 알 중 황금색을 띄는 최고급 캐비어인 임페리얼 캐비어(Imperial Caviar)가 제공되며 이는 지난 G20 만찬 때 정상들에게 제공했던 캐비어이기도 하다. 또한 양식이 어렵고 수심 깊은 바다에 살아 현지인들도 먹기 어렵다는 독도 도화 새우, 이태리 지역에서 채취하자마자 공수한 여름 송로 버섯 등이 식재료로 사용할 예정이다. 여기에 맛과 향을 극대화시키는 이탈리안 스타일의 조리법으로 식재료를 최상의 상태로 즐길 수 있다.

메인 요리로는 일반 한우보다 3배 이상 비싼 대관령 한우에서도 소 한마디당 300g만 생산되는 특별 부위, 토시살로 만든 스테이크를 선보일 예정이며 2012년 대전 세계 조리사 대회(WACS)에서 극찬을 받은 속리산 솔방울 아이스크림과 막걸리 무스, 제주 백련초 소르베 등 처음 시도하는 이색 디저트도 처음 선보인다.

음식과 완벽한 페어링을 위해 인터컨티넨탈 소믈리에 대회를 통해 검증된 15명 소믈리에팀이 고심 끝에 대륙별 고품질 와인과 샴페인 5종을 선별했다. 100% 손으로 수확, 세심한 선별 과정을 거친 본 로마네 프리미에 크뤼 레 쉬쇼(Vosne Romanee 1er Cru Les Suchots), 2004년 로버트 파커가 “남반구에서 가장 좋은 와인메이커”라고 극찬한 투 핸드 벨라스 가든(Two Hands Bella’s Garden, 2008), 부띠끄 와이너리에서 생산되는 머드 하우스 쇼비뇽 블랑(Mud House Sauvignon Blanc 2011), 슐로스 요하니스 베르그 (Riesling Grunlack Spatlese 2009) 등 단 하루만 맛볼 수 있는 특별한 음식과 조화로운 와인 페어링을 즐길 수 있다.

이번 노블 퀴진 디너는 7월 3일 오후 7시 시작으로 가격은 50만원(10% 세금, 10% 봉사료 별도)이다. 문의 스카이 라운지 02-3430-8630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태홍 기자(yt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베이비키즈맘엑스포, 무슨 경품이 이렇게 많아?
· 아이와 함께한 사진 올리면 경품 '왕창' 쏟아져요
· 올 여름 샌들, 튀거나! 베이직하거나!
· 국보급 각선미 소녀시대 티파니, “플랫슈즈 신고도 매끈해!!”
· 주영훈&이윤미, ‘귀요미 붕어빵 가족 사진’ 공개

입력 2012-06-26 10:48:58 수정 2012-06-26 10:49: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