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삼성전자, 건강관리 앱 'S 헬스' 첫 선

입력 2012-07-02 18:36:18 수정 2012-07-02 18:37: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성전자는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3'를 통해 체중, 혈압, 혈당 등 건강 기록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S 헬스' 서비스를 처음으로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S 헬스'는 체중계, 혈압계, 혈당계의 정보를 블루투스나 USB를 통해 스마트폰으로 바로 전송해 쉽게 기록할 수 있도록 해주는 애플리케이션으로, 기간별 건강 기록을 그래프로 확인하거나 SNS 서비스와 연동해 친구나 가족의 건강 기록도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음식별 칼로리 정보를 제공해 식사량 조절을 돕고, 운동량 기록을 통해 체계적으로 건강 관리를 할 수 있게 해준다.

'S 헬스'는 한국을 비롯해 미국, 유럽 5개국 등 총 7개국에서 시작되며, 한국과 유럽에서 삼성전자 앱스토어인 '삼성앱스'와 기본 탑재 애플리케이션인 '모어 서비스'를 통해 다운로드할 수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스마트폰은 사용자와 가장 가까운 곳에서 24시간 함께 할 수 있어 건강 관리에 최적의 스마트 기기"라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서비스를 통해 스마트폰을 통한 따뜻한 감성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갤럭시S3' 3G 모델은 지난 25일 출시됐으며 LTE 모델은 7월 중 이용 가능하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입력 2012-07-02 18:36:18 수정 2012-07-02 18:37: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