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롯데마트, 자외선차단제 6000원

입력 2012-07-03 15:59:15 수정 2012-07-03 16:00: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롯데마트가 7월 5일부터 뜨거운 햇볕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 줄 화장품 2종을 출시해 선보인다.

대표 품목으로, 자외선차단제 엘뷰티 선블럭을 6000원에 판매한다. 얼굴과 바디 겸용으로 일반 상품의 용량(30~50ml)보다 2배가량 용량을 확대했으며, 가격도 시중에 판매되는 중저가 브랜드 상품과 비교해 30% 가량 저렴한 수준이다.

또 파라벤(합성방부제), 벤조페논(인공향료), 동물성 원료, 광물성 오일, 탤크, GM0(유전자변형원료) 등 6가지 화학적 성분을 배제해 피부에 자극이 없도록 제조했다.

외부 자극이 많은 여름철 피부관리를 위한 세안제 엘뷰티 폼클렌저(200ml*2개/1세트)는 8000원에 판매한다.

롯데마트는 여름철 필수 아이템인 자외선차단제와 세안제를 선보이고자, 올해 3월부터 화장품 연구개발 제조전문업체인 한국콜마와 상품 개발에 착수했다.

이번 상품은 평소보다 5배가량 많은 자외선차단제 1만개, 세안제 1만5천개 물량을 준비해 소진 시까지 판매한다.

홍유진 롯데마트 장신잡화담당MD는 “피부에 자극이 많은 여름철에는 자외선차단제와 세안제 수요가 특히 집중되는 시기”라며, “이러한 수요에 맞춰 우수 중소업체와 공동 개발을 통해 품질은 높이고 가격은 저렴하게 낮춘 화장품을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입력 2012-07-03 15:59:15 수정 2012-07-03 16:00: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