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현대해상, 국내 최초 ‘도로침수 인지 및 안내 시스템’ 구축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현대해상, 국내 최초 ‘도로침수 인지 및 안내 시스템’ 구축

입력 2012-07-10 11:12:47 수정 2012-07-10 11:12:4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갑작스런 집중호우로 예측치 못한 차량 침수사고가 늘고 있는 가운데, 한 보험사가 도로침수 정도를 실시간으로 측정하는 시스템을 구축함에 따라 고객들은 침수가 진행중인 지역을 피해 운행할 수 있게 됐다.

현대해상(대표이사 서태창)은 본격적인 장마철을 맞아 도로침수피해 대응을 위한 침수수위 측정시스템을 구축하고 10일부터 도로침수 알림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첨단 IT기술과 보험 비즈니스를 접목한 이 시스템은 자동차 침수사고 예방과 조기대응체계 마련을 위해 국내 최초로 도입된 것이다.

현대해상은 집중호우로 인한 저지대 주요도로 침수수위 정보를 활용하여 침수사고를 예방하고자 강남역, 사당역, 대치역 등 상습 도로침수 지역 3곳에 도로침수인지 및 안내시스템을 구축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이 시스템은 레이더 센서를 통해 호우량이 자동 측정되고 이 데이터는 현대해상 관제센터로 실시간 전송되어 해당지역 고객들은 물론 긴급출동, 현장출동, 보상직원, 하이플래너 등 재난대비 관련 직원들에게 침수단계별 현황이 통보된다.

이로써 현대해상은 긴급대응지침을 수립하고 재해긴급지원체계를 침수 단계별로 조기 가동해 고객들에게 신속하고 실질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또, 고객을 세분화하여 거주지역별로 도로침수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실효성을 높였다.

현대해상 교통기후환경연구소 정성훈 소장은 “침수사고는 사전 정보가 있으면 예방할 수 있음에도 정보의 부재로 큰 피해를 보는 경우가 많다”며 “도로침수 정보를 신속히 제공함으로써 고객들의 재산과 생명을 지키는데 일조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정 소장은 또 “기후변화에 따른 여름철 집중호우 증가로 도심 내 도로침수로 인한 차량 피해가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국지성 집중호우 시 침수진행 시점에서의 대응책은 미비한 상태”라며 “매년 반복되는 도심 주요 저지대 도로침수를 조기에 인지하고 침수 주변지역 고객들에게 현장의 위험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차량침수 사고 예방 및 차별화된 고객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시스템 구축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지난해 집중호우로 차량침수를 경험한 강남구 대치동 김모씨(남, 33세)는 ”본격적인 집중호우 시기가 다가오니 과거의 악몽이 떠올라 가슴이 철렁 내려 앉았다”며 “운행 중 침수상황을 알 수 있는 시스템이 많이 구축된다면 지옥 같은 출퇴근 전쟁이나 재산피해를 막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현대해상은 이 시스템의 효과를 분석하여 전국적으로 확대하고 GPS 장치를 활용하여 고객이 운행중인 지역에 대한 침수 정보 제공도 검토하고 있다. 또 지방자치단체와도 긴밀한 협조를 통해 도로통제 관련 조치가 가능토록 하고 향후 정부기관과의 재난대응 관련 업무협약 등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현대해상은 국내 최초로 개발한 이 시스템에 대해 특허와 실용신안 등록출원을 마쳤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 기자(yhs@kmomnews.com)


입력 2012-07-10 11:12:47 수정 2012-07-10 11:12:4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