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외환은행 윤용로행장, 지방업체 애로 청취

입력 2012-07-20 13:49:53 수정 2012-07-20 13:50: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외환은행(은행장 윤용로)은 19일~20일 양일간 고객사랑, 현장중심의 경영의 일환으로 윤용로 은행장이 직접 충청, 호남 영업본부를 방문하여 지방소재 선도 기업들의 CEO를 초청, 간담회를 개최하고 현지업체를 방문하였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6월 경남, 부산, 대구경북 지역본부 방문에 이어 두번째로 개최되는 이번 『2012 KEB 고객 초청 간담회』는 기존 수도권의 대형거래선을 서울소재 대형호텔로 초청하여 실시하던 기존의 고객 간담회 형식에서 벗어나 은행장이 직접 지방을 방문하여 다수의 지방 선도기업들을 대상으로 초청간담회를 개최한다는 데서 고객사랑, 현장중심 경영을 강조하는 윤용로 행장의 경영철학의 구체적인 실천방안이라 할 수 있다.

19일 대전, 20일 광주에서 열린 간담회에서는 ‘새롭게 변화된 외환은행의 고객중심의 경영방침’과 외환은행 경제연구팀 박기홍 박사가 발제한 ‘유로존 위기진단과 국내경기 전망’에 대한 발표가 있었고, 이후 진행된 고객과의 대화 시간에는 윤용로 은행장을 비롯한 외환은행 임원과 고객들이 그간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 등을 허심탄회하게 나누는 시간이 마련되었다.

또한 윤용로 행장은 대덕테크노단지내 공단을 대표하는 선도기업인 ㈜한스코(대표이사 정창근)와 아이쓰리시스템㈜(대표이사 정 한)를 방문하여 해당기업의 경영진들과 심도있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지난 4월 KEB Global Star 기업 간담회를 통해 “앞으로는 직접 현장을 찾아 고객들을 섬기고 배우는 일정을 정례적으로 추진하겠다”며 현장 중심의 경영을 중요시 하였던 윤용로 은행장은 이날 행사중에도 “이번『2012 KEB 고객 초청 간담회』와 같이 기업 고객들과의 허심탄회하고 심도있는 소통의 시간이야말로 은행과 고객의 동반자적 관계를 한 단계 더욱 성숙시키고, 유기적 협력 관계를 강화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다”고 이번 행사의 의미를 밝혔다

더불어 “고객을 섬기는 일을 으뜸으로 삼는 외환은행의 변화하는 모습과, 대한민국 경제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고객님들의 금융 니즈에 부응하기 위해 은행장으로서 최선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 기자(yhs@kmomnews.com)


입력 2012-07-20 13:49:53 수정 2012-07-20 13:50: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