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인터파크, ‘직영 명품주방’ 코너 오픈

입력 2012-07-24 17:49:14 수정 2012-07-24 17:50:2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인터파크는 주방전문몰을 리뉴얼하고 해외 유명 브랜드를 한 곳에 모아 놓은 인터파크 직영 명품주방 코너를 오픈 했다고 24일 밝혔다.

새롭게 단장한 주방전문몰은 인터파크 직영 명품 주방을 별도의 카테고리로 분류해 구성했다. 인터파크가 직접 운영하고 배송까지 책임지는 인터파크 직영 명품 주방은 휘슬러, 실리트, WMF, 르쿠르제, 헨켈 등 10여개의 프리미엄 브랜드 제품을 브랜드와 아이템별로 정리했다.

직영 상품의 경우 인터파크가 병행수입부터 안전검사, 포장, 창고관리까지 총괄 운영해 유통단계를 축소, 백화점 동일 상품 대비 평균 45% 저렴한 가격에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또한 오전 11시 이전에 주문 상품에 한에 서울?경기일부 당일 배송 서비스를 제공한다. A/S도 인터파크에서 직접 진행, 전화 한통으로 간편하게 서비스 예약이 가능해 현지 구매대행 업체를 이용했을 경우의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다.

인터파크는 주방전문몰 리뉴얼을 기념해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31일까지 WMF의 페펙트플러스 압력솥 3.0L을 27% 할인한 21만9000원에 판매하며 WMF 구르메플러스 냄비 5종세트(47만9000원), 실리트 미니맥스 크레이지 옐로우 냄비세트 3종(33만9000원)을 각각 14%, 13% 할인한다.

진명균 인터파크INT 쿡웨어사업부 팀장은 “불황에 최근 소비 트렌드가 불필요한 상품 구매는 없애고, 필요한 상품에 아낌없이 소비하는 가치 소비 중심으로 옮겨지고 있다”며 “프리미엄 브랜드의 주방용품은 백화점 대비 저렴한 가격에 이용할 수 있어 신혼부부나 알뜰주부들에게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입력 2012-07-24 17:49:14 수정 2012-07-24 17:50: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