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통신요금 8천원 할인 ‘olleh 빅플러스 신한카드’ 출시

입력 2012-07-31 10:19:33 수정 2012-07-31 10:20: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신한카드(사장 이재우)는 KT(회장 이석채 )와 제휴해 KT 통신요금을 8천원 할인해 주는 ‘olleh 빅플러스 신한카드’(이하 올레 신한카드)를 8월 1일 출시한다.


이 카드는 olleh 인터넷, TV, 집전화, 인터넷 전화, 휴대폰 등 상품 종류에 상관없이 요금을 자동이체하면 매월 8천원을 할인해 준다.(단, 자동이체 요금 중 우선 매입되는 1건 할인)통신 요금이 8천원 미만일 경우 그 금액 전체가 할인된다.

또 이 카드 고객이 ‘KT 가전안심보험서비스’에 가입하면 12개월 동안 월 보험료 3천원 중 2천원을 할인해 준다.

이 보험서비스는 TV, 컴퓨터, 노트북, 휴대폰 등 가전제품 분실, 파손 등에 대해 건당 100만원 한도로 보상해주는 것이다.

이 두 가지 서비스는 전월 일시불, 할부 이용 실적이 30만원 이상인 고객에게 제공되며, 통신 요금도 전월 실적 산정에 포함된다.

올레 신한카드는 이외에도 현대오일뱅크에서 주유 시 리터당 40원을 적립해 주고, 현대/롯데/신세계 등 3대 백화점에서 상시 3개월 무이자 할부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월 일시불, 할부 이용 실적이 30만원 이상이면 롯데월드, 서울랜드 자유이용권을 50% 할인해 주고, 영화 티켓을 맥스무비, 인터파크, 예스24 등에서 예매할 때 본인과 동반자 각 1,500원씩 3천원까지 할인 받을 수도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통신 상품 종류에 상관 없이 자동이체 신청만 하면 월 8천원을 절약할 수 있는 카드”라며 “요금이 많은 스마트폰 보급 등으로 통신비 부담이 점점 늘어나고 있는 상황에서 가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 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열대야에 찬물 샤워, 오히려 독?
·깨알 같은 휴가철 유통가 빅 세일!
· [체험24시] ‘덴마크 다이어트’ 정말 효과 있을까? ③
· 대만의 뽀로로? ‘안아줘요 무무’
· [기자의 눈] 화장품, 중저가의 반란 通했다?


입력 2012-07-31 10:19:33 수정 2012-07-31 10:20: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