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레드캡투어, 아프리카 케냐일주 동반자 할인

입력 2012-07-31 16:25:23 수정 2012-07-31 16:26: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미지의 세계 아프리카는 죽기 전에 꼭 가봐야 할 여행지 중 하나다. 최근 대한항공의 케냐 취항으로 인해 아프리카와의 심리적 거리가 좁혀지며 많은 관광객의 관심을 받고 있다.

레드캡투어에서는 올 하반기 아프리카 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고객들을 위해 11월 30일까지 여행 동반자를 14%까지 할인 해 주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레드캡투어에서 추천하는 아프리카 상품은 케냐의 대표 관광지를 둘러보는 6박 8일의 케냐일주 상품이다. 나이바샤, 마사이마라, 나이로비 등 유네스코 세계유산을 중심으로 일정이 준비되어 있으며 영화 아웃 오브 아프라카에서 명장면을 연출해 많은 사람들의 발길을 잡은 나꾸르 국립공원도 방문한다.

나꾸르 국립공원은 수천 마리의 플라밍고와 펠리칸 서식지로 유명하며 세계 최대 새들의 낙원이다. 근처 오두막에서 광활한 자연과 석양을 바라보며 여유롭게 즐기는 차 한잔은 마치 영화 속 주인공이 된 듯한 착각을 불러 일으킨다.

케냐에서 가장 추천하는 일정인 마사이마라 국립공원은 국립 야생 동물 보호구역으로 제주도 크기의 끝없이 펼쳐진 초록 평원을 가진 공원이다. 마사이마라는 아프리카 관광 시 빠질 수 없는 필수 일정 중 하나로 사파리 게임 드라이브를 통해 사자, 표범, 코끼리 등 아프리카의 대표 야생 동물을 접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아프리카 전통식인 야마쵸마를 맛 보고, ‘적도’를 체험할 수 있다. 아프리카 원주민들의 현란한 몸동작을 볼 수 있는 사파리 캣츠쇼 관람 등 다양한 즐길 거리가 준비되어 있다.

레드캡투어 아프리카 상품은 대한항공 직항을 이용한다. 가격은 4백9만원부터.

문의 레드캡투어 02-2001-4720 www.redcaptour.com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태홍 기자(yth@kmomnews.com)


입력 2012-07-31 16:25:23 수정 2012-07-31 16:26: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