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팔도 너마저···왕뚜껑 등 라면값 평균 6.2% 인상

입력 2012-08-01 14:55:34 수정 2012-08-01 14:56: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팔도는 1일 ‘일품해물라면’과 ‘왕뚜껑’ 브랜드를 포함한 일부 라면제품의 소비자가격을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번 가격 인상을 통해 ‘도시락’과 ‘왕뚜껑 브랜드’ 등의 용기면은 공급가 기준 6.1% 인상하며, ‘일품해물라면’, ‘팔도 틈새라면빨계떡’, ‘일품짜장면’ 등 봉지면의 경우 공급가 기준 8.2% 올린다. 다만 꼬꼬면, 남자라면, 놀부부대찌개면 등 일부 품목은 기존 가격을 유지할 계획이다.

회사 측은 “2008년 이후 4년 만에 가격 인상을 실시하는 것이며, 2010년에는 일부 제품을 평균 6.4% 인하하기도 했다”며, “소비자의 부담을 최소화하는 선에서 평균 6.2% 가격 인상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팔도 관계자는 "이미 원자재 및 부자재의 원가상승이 제품가격에 반영된 상태로 내부적으로 가격인상의 요인이 발생한 상황이다. 특히 라면의 주원료인 밀가루, 팜유의 가격급등과 각종 농산물의 가격 인상으로 원가압박이 가중돼 불가피하게 인상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열대야에 찬물 샤워, 오히려 독?
· 전 세계 유해사이트 중 “음란사이트가 98.5%”
· [오스파의 시크릿 레시피] 폭염 이기는 정렬의 레드푸드 ‘오미자수박화채’
· 해변의 여인…. 노출 없이도 섹시한 바캉스 룩
· 토종의류 브랜드 살아날 수 있을까 ?

입력 2012-08-01 14:55:34 수정 2012-08-01 14:56: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