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테이크아웃 커피, 믿고 마실 수 있나?

입력 2012-08-06 09:37:03 수정 2012-08-06 09:38: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유명 테이크아웃 커피 전문점의 커피 제품의 용량과 카페인 함유량이 매장에 따라 2배 가까운 차이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이 스타벅스, 커피빈, 파스구찌, 엔제리너스커피, 이디야커피, 카페베네, 탐앤탐스커피, 투썸플레이스, 할리스커피 등 9개 유명 브랜드 커피 전문점에서 판매하는 테이크아웃 커피를 조사한 결과 같은 브랜드임에도 불구하고 매장마다 용량이 제각각인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 대상은 판매순위가 높은 제품 중 기본이 되는 아메리카노와 상대적으로 여러 종류의 부재료가 이용되는 카라멜마끼아또 제품(용량 270g~355g)이었다.

소비자원은 각 브랜드별로 3개 지점씩, 총 27개 지점을 선정하고 아메리카노와 카라멜마끼아또를 각각 10잔씩 구입했다. 3개 브랜드별 아메리카노 30잔과 카라멜마끼아또 30잔 등 총 540잔의 실제 용량을 측정해, 최대 용량과 최소 용량의 차이를 비교한 것.

조사 결과, 아메리카노 제품은 최대·최소 용량간 편차가 60g에 달했다. 투썸플레이스와 커피빈의 편차는 각각 83g/77g으로 가장 높은 수치를 나타냈다.

특히 스타벅스커피는 매장과 홈페이지에 톨(Tall) 사이즈의 부피를 355ml(355g)로 표시해 놓은 반면, 실제 평균 용량은 309g에 불과해 표시치와 46g의 차이를 보였다. 투썸플레이스·커피빈·카페베네의 아메리카노도 표시치보다 평균 21~43g 부족했다.

또한 같은 아메리카노 제품이라도 브랜드에 따라 카페인 함량은 최대 2배 이상 차이를 보였다.

아메리카노 1잔당 카페인 함량은 이디야커피와 탐앤탐스커피가 91mg으로 가장 낮았고, 파스쿠찌는 196mg으로 그 수치가 2배 이상 나타났다.

한편 카라멜마기아또의 경우 최대·최소 용량간 편차가 가장 큰 브랜드는 할리스커피로 131g 차이가 났다. 이는 평균 용량인 331g의 40%에 해당되는 양이다.

투썸플레이스 113g(평균용량 336g의 34%)·스타벅스커피 107g(평균용량 339g의 32%) 역시 편차가 100g을 넘어섰다. 편차가 가장 적은 커피핀도 최소 용량간 편차가 51g(평균용량 305g의 17%)에 달할 정도로 용량 관리가 잘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정 브랜드의 커피는 판매지점이나 시점에 관계없이 균일한 맛을 내야하고, 이를 위해서는 실제 커피의 용량이 동일해야 한다. 하지만 실제 판매되고 있는 커피 용량이 큰 편차를 보임에 따라 결과적으로 커피맛의 균일성 또한 유지되지 못하고 있다고 소비자원 측은 설명했다.

브랜드 별 카라멜마끼아또 제품의 열량 차이도 제각각이었다.

카라멜마끼아또 한 잔의 열량은 평균 241kcal로, 밥 한공기(약 300kcla)·후라이드 치킨 한 조각(200~242kcal)과 맞먹었다. 엔제리너스커피(280kcal)가 가장 높았고, 이디야커피(203kcal)가 가장 낮았다.

카라멜마끼아또의 1잔 당 카페인 함량은 스타벅스커피가 66mg으로 가장 낮고, 할리스커피 145mg으로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결과에 대해 소비자원 관계자는 "소비자들이 유명 브랜드 커피 구입에 높은 가격을 지불하고 있음을 감안했을 때 용량은 구매선택에 있어 중요한 요소" 라며 "이는 업체들이 가장 기초적인 품질관리도 수행하지 못하고 있다는 걸 의미한다"고 말했다.

이어 "커피전문점들은 장내 제품별 용량이나 열량·카페인 등 정보 제공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하며 "사이즈별 기준 용량, 열량이나 카페인 등의 정보를 제공하고, 표시된 용량을 준수하여 제공하려는 노력을 통해 소비자와의 신뢰를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테이크아웃커피 종합정보는 공정거래위원회 '스마트컨슈머 (www.smartconsumer.go.kr)' 내 '비교공감' 란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내 자식 미울때? “잔소리 그만!" 문닫고 방에 쏙..
· 예뻐지려다…`양악수술`부작용 피해 급증
· 가장 기대되는 ‘비키니 몸매·복근’ 남·녀연예인 1위는 누구?
· 많이 먹어도 살이 찌지 않는다?
· 올빼미족이여! ‘맛·몸매’ 포기 못한다면?

입력 2012-08-06 09:37:03 수정 2012-08-06 09:38: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