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지니 AR영상쇼’, SM아트 전시회서 공개

입력 2012-08-07 15:27:33 수정 2012-08-07 15:28: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KT는 오는 10일부터 19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의 S.M.ART 전시회에서 KT의 스마트폰 전용 음악 서비스 지니의 AR(Augmented Reality, 증강현실) 영상쇼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S.M.ART 전시회는 SM의 콘텐츠와 디지털 기술이 결합된 IT 체험전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KT가 전시장 내 유무선 통신망 구축을 지원한다.

지니 AR영상쇼는 SM엔터테인먼트의 아티스트와 체험자가 대형 LED 스크린 속의 증강현실을 통해 마치 한 공간에 있는 것과 같은 느낌을 준다. 지난 5월 엑소케이(EXO-K)의 AR쇼를 통해 첫 선을 보인 후 음악을 즐기는 새로운 방법이자 신개념 마케팅 사례로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 지니 AR 영상쇼에 참여하는 고객은 슈퍼주니어, 샤이니, 에프엑스(f(x)), 엑소케이(EXO-K), 엑소엠(EXO-M) 등 다양한 아티스트의 영상을 선택해 직접 춤을 배우는 등 파워풀한 댄스 퍼포먼스를 경험할 수 있다.

또한 엑소케이와 엑소엠이 함께 한 ‘두 개의 달’ 퍼포먼스가 국내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아울러 KT는 이번 전시회와 연계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우선 지니 고객 가운데 100명을 초청해 가장 먼저 AR영상쇼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현장을 방문해 지니 서비스에 신규 가입하는 고객 중 추첨을 통해 AR쇼에 참여한 아티스트의 애장품을 제공하며, SM 전시장 내 카페 음료교환권도 제공한다.

이번 지니 AR쇼에 대한 상세한 내용은 지니 앱, 올레닷컴, SM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채정호 KT 마케팅기획담당 상무는 “스마트폰에서 만나는 새로운 음악서비스 지니를 고객들이 더욱 실감나게 체험할 수 있도록 지니 AR영상쇼를 마련했다”며, "이번 전시회를 찾는 고객들은 지니 AR영상쇼를 통해 한류스타와의 색다른 추억을 만들어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니는 최대 3번까지 전곡(Full Track) 듣기를 지원한다. 또 스폰서존을 통한 매월 40곡 무료 다운로드, 월 4천원에 LTE WARP 지니팩을 통한 무제한 스트리밍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SM, YG, JYP 등 국내 주요 음반기획사뿐만 아니라 해외 주요 음반기획사의 콘텐츠도 즐길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내 자식 미울때? “잔소리 그만!" 문닫고 방에 쏙..
· 예뻐지려다…`양악수술` 부작용 피해 급증
· 해외 여행 공짜로 가는 법?
· 많이 먹어도 살이 찌지 않는다?
· 테이크아웃 커피, 믿고 마실 수 있나?

입력 2012-08-07 15:27:33 수정 2012-08-07 15:28: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